[시황_장마감] 코스피 2490.8p, 상승(▲17.69p, +0.72%)마감. 외국인 +3733억, 기관 +453억, 개인 -4162억

입력 2022-08-05 15:34

오전에 상승 기조를 보였던 코스피시장이 외국인과 기관의 ‘사자’ 기조에 장 종반에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5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7.69포인트(+0.72%) 상승한 2490.8포인트로 마감했다.

투자자 별 동향을 자세히 살펴보면 외국인과 기관은 ‘사자’ 기조를 보인 반면, 개인은 ‘팔자’에 힘을 실었다.

외국인은 3733억 원을, 기관은 453억 원을 각각 매수 했으며 개인은 4162억 원을 매도했다.

업종별 현황은 의약품(+2.31%) 업종의 상승이 눈에 띄었으며, 건설업(+1.67%) 비금속광물(+1.12%) 등의 업종이 오름세를 보였다. 반면 운수창고(-0.25%) 등의 업종은 하락세를 보였다.

그 밖에도 철강및금속(+0.98%) 금융업(+0.85%) 섬유·의복(+0.85%) 등의 업종이 동반 상승했으며, 전기가스업(-0.01%) 등의 업종은 하락했다.

주요 테마 현황을 살펴보면 바이오시밀러(+7.48%), 풍력에너지(+2.77%), 자전거(+2.29%), 태양광(+2.08%), 원자력발전(+2.02%) 관련주 테마의 상승이 두드러졌으며, 자동차(-1.32%), 전자결제(-1.30%), 게임(-0.99%), PCB생산(-0.82%), 플렉서블 디스플레이(-0.82%) 관련주 테마는 상대적으로 하락 마감했다.

삼성전자는 0.00% 내린 6만1500원을 기록했으며, 시가총액 상위 20개 종목 중 12개 종목이 상승세를 보였다.

LG화학이 5.42% 오른 64만2000원에 마감했으며, KB금융(+4.78%), 셀트리온(+4.23%)이 상승한 반면 NAVER(-2.38%), 현대모비스(-1.97%), 현대차(-1.02%)는 하락했다.

그 외에도 삼성제약(+16.09%), 대림B&Co(+11.53%), 파미셀(+11.51%) 등의 종목이 상승세를 보였으며, 후성(-13.64%), BGF리테일(-6.70%), 세원이앤씨(-6.53%) 등은 하락했다.

603개 종목이 상승한 가운데 하락 종목은 255개다. 70개 종목은 보합세를 보였다.

외환시장에선 원달러 환율이 1298원(-0.80%)으로 하락세를 보였으며, 일본 엔화는 974원(-0.59%), 중국 위안화는 192원(-0.69%)을 마감했다.

[이 기사는 이투데이에서 개발한 알고리즘 기반 로봇 기자인 e2BOT이 실시간으로 작성했습니다. 기사관련 문의 - e2bot@etoday.co.kr]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부정행위’ 윤이나, KGA 3년 출전정지…KLPGA도 중징계 예상
  • 생선 주둥이에 면봉 ‘쑤~욱’…해산물도 코로나 검사하는 中
  • 이은해, 위자료 뜯으려 ‘꽃뱀 계획’ 모의…"사실이다" 첫 인정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文 부부 협박한 평산마을 시위자 구속
  • ‘비키니 오토바이’ 여성, 이번엔 웨딩드레스 입고 경찰 출석
  • 단독 ‘마약 투약’으로 실형 확정된 황하나, 부친과 함께 웹툰 도전 중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14:4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0,977,000
    • -1.98%
    • 이더리움
    • 2,465,000
    • -1.12%
    • 비트코인 캐시
    • 173,300
    • -3.72%
    • 리플
    • 491.5
    • -2.9%
    • 위믹스
    • 3,316
    • -5.42%
    • 에이다
    • 672.5
    • -7.57%
    • 이오스
    • 1,902
    • -1.45%
    • 트론
    • 90.05
    • -2.05%
    • 스텔라루멘
    • 154.3
    • -4.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6,750
    • -4.72%
    • 체인링크
    • 10,120
    • -8.25%
    • 샌드박스
    • 1,516
    • -8.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