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투자전략] 코스피, 소폭 상승 출발 전망…삼성·LG전자 잠정 실적 주목

입력 2022-07-07 08:06
본 기사는 (2022-07-07 08:05)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전문가들은 7일 코스피가 소폭 상승 출발 후 외환시장과 삼성전자 실적 결과에 힘입어 반등할 것으로 예상했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연구원 = 미 증시가 연준이 FOMC 의사록 공개를 통해 2분기 성장이 완만하게 이어질 것이라고 주장하며 경기에 대한 자신감을 표명한 점은 한국 증시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

여기에 달러화가 강세를 이어갔지만, NDF 달러/원 환율이 달러 대비 강세를 보이는 등 최근 원화 약세 기조가 일부 완화될 수 있다는 점도 우호적.

이런 가운데 주목할 부분은 오늘 발표되는 삼성전자 잠정 실적인데 시장 예상치인 14조8000억 원을 상회하는지 여부가 중요. 이러한 변화 등을 감안 한국 증시는 0.5% 상승 출발 후 외환시장과 삼성전자 실적 결과에 힘입어 반등 예상

◇한지영 키움증권 연구원 = 전 거래일 코스피는 원/달러 환율 급등, 미국의 대중 관세 인하 보류 우려 등으로 일부 시총 상위주를 제외한 대형주들이 하방 압력을 받음에 따라 2300 선을 하회한 채 마감. 과도한 주가 급락 및 밸류에이션 하락에 따른 기술적 매수세 유입 속 환율 급등세 진정 등으로 반등에 나설 것으로 예상.

업종 관점에서는 유럽 의회에서 천연가스 및 원자력 발전 투자의 텍소노미 법안을 가결시켰다는 점을 고려해보면, 최근 잇따른 급락세를 보였던 국내 원전, 플랜트, 건설 관련주들의 투자심리를 호전시키는 재료가 될 것으로 예상. 또한 금일부터 당국의 시장 안정화조치 일환으로 자사주 매입 규제 완화가 시행되는 만큼 장중 기업들의 자사주 매입 공시에도 주목할 필요.

한편, 2분기 삼정전자(영업이익 컨센 약 14조6000억 원), LG 전자(컨센 약 8300억 원)의 잠정실적이 발표될 예정. 최근 서버, IT 기기 등 전방 수요 부진으로 IT 주들의 이익 추정치 하향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주가에 부정적으로 작용했던 만큼 이들의 잠정실적 결과가 전반적인 증시 방향성에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신림동 발달장애 가족 사망사고 현장 찾아 “도림천 범람 직격, 後관리 문제”
  • ‘헌트’ 이정재 ‘뉴스룸’ 출연 취소…“집중호우 우선 보도”
  • 폭우에 강남 도로서 고립된 여성 운전자…용감한 시민이 구조
  • 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 수도권 폭우로 8명 사망·6명 실종…이재민 391명 발생
  • 벌써 ‘정점 예상치’ 근접…비수도권 위험도 15주 만에 '높음' 상향
  •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대체품으로 '데스크 모듈' 선정
  • 신규 확진자 15만 명 육박…위중증 하루 새 40명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8.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0,825,000
    • -2.23%
    • 이더리움
    • 2,246,000
    • -3.36%
    • 비트코인 캐시
    • 180,400
    • -4.6%
    • 리플
    • 485.4
    • -2.8%
    • 위믹스
    • 3,586
    • +0.03%
    • 에이다
    • 683.1
    • -2.69%
    • 이오스
    • 1,561
    • -5.51%
    • 트론
    • 91.78
    • -0.68%
    • 스텔라루멘
    • 162.4
    • -8.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9,350
    • -4.05%
    • 체인링크
    • 11,430
    • +0.35%
    • 샌드박스
    • 1,717
    • -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