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취약계층 무료법률서비스 지원

입력 2022-07-06 10:25
대한법률구조공단과 업무협약 체결

▲5일 서울시 서초구 대한법률구조공단 서울중앙지부에서 열린 취약계층 무료법률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왼쪽)과 대한법률구조공단 김진수 이사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 신한은행)
▲5일 서울시 서초구 대한법률구조공단 서울중앙지부에서 열린 취약계층 무료법률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왼쪽)과 대한법률구조공단 김진수 이사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대한법률구조공단과 취약계층 무료법률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신한은행의 대표사회공헌사업인 ‘동행(同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취약계층 무료법률서비스는 신한은행이 5년간 총 37억5000만 원의 기부금을 후원하고 대한법률구조공단이 기초생활수급권자, 결혼이민자, 의사상자 등 사회적, 경제적으로 어려운 분들에게 무료로 법률을 상담해주며 소송까지도 함께 진행하는 지원 서비스다.

다문화가족, 북한이탈주민,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생활 속 법률 교육을 실시해 예상치 못하게 겪을 수 있는 법률적 분쟁이나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취약계층분들은 법적 분쟁이 발생했을 경우 누구보다 경제적인 이유로 법률적인 도움을 받지 못하는 것이 현실이다”라며 “무료법률 서비스 지원이 어려운 분들에게 억울한 일을 겪지 않고 잘 해결해 나가는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지난해부터 다양한 사회 취약계층의 기초생활 지원과 실질적인 자립을 위해 일회성 지원이 아닌 장기지원 방식의 '동행 프로젝트'를 추진해오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651,000
    • +2.05%
    • 이더리움
    • 2,647,000
    • +4.42%
    • 비트코인 캐시
    • 192,500
    • +2.56%
    • 리플
    • 506.8
    • +1.73%
    • 위믹스
    • 3,633
    • +0.08%
    • 에이다
    • 745.2
    • +5.08%
    • 이오스
    • 1,799
    • +3.75%
    • 트론
    • 93.17
    • -0.05%
    • 스텔라루멘
    • 169.4
    • +1.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950
    • +1.74%
    • 체인링크
    • 12,220
    • -1.77%
    • 샌드박스
    • 1,782
    • +1.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