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메쥬,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 국내 판권 계약

입력 2022-07-05 17:42

▲동아에스티 김민영 사장(사진 왼쪽)과 메주 박정환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4일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동아ST)
▲동아에스티 김민영 사장(사진 왼쪽)과 메주 박정환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4일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동아ST)

동아에스티는 지난 4일 메쥬와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메쥬의 심장질환 실시간 모니터링 기술과 동아에스티의 의료기기 사업 부문과의 시너지를 창출하고, 심장질환 환자들의 건강 관리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헙력한다.

협약에 따라 메쥬는 심전도 원격 플랫폼 ‘하이카디’, ‘하이카디플러스’, ‘라이브스튜디오’를 동아에스티에게 독점적으로 공급한다. 동아에스티는 상급종합병원, 종합병원, 전문병원, 의원 등에서 하이카디, 하이카디플러스, 라이브스튜디오의 판매 및 마케팅을 담당한다.

하이카디는 모바일 생체신호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웨어러블 패치와 스마트폰을 활용해 언제, 어디에서나 실시간으로 다중 환자의 심전도, 심박수, 체표면 온도, 호흡 등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하이카디는 가벼운 웨어러블 패치형으로 기존 심전도 검사기가 가지고 있던 환자와 의료진의 불편함을 해소했으며,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의료기기 2등급을 받으며 우수성과 편리함을 입증했다.

메쥬는 웨어러블 심전도 패치와 다중 환자를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이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메쥬의 기술력과 동아에스티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양사가 지속적으로 협력해 긍정적인 시너지를 창출해 나가겠다”며 “심장질환 환자들이 심전도 원격 플랫폼 하이카디로 병원 방문없이, 편리하게 심전도 데이터를 병원에 전송하고 확인하여 더 나은 삶을 사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신림동 발달장애 가족 사망사고 현장 찾아 “도림천 범람 직격, 後관리 문제”
  • ‘헌트’ 이정재 ‘뉴스룸’ 출연 취소…“집중호우 우선 보도”
  • 폭우에 강남 도로서 고립된 여성 운전자…용감한 시민이 구조
  • 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 수도권 폭우로 8명 사망·6명 실종…이재민 391명 발생
  • 벌써 ‘정점 예상치’ 근접…비수도권 위험도 15주 만에 '높음' 상향
  •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대체품으로 '데스크 모듈' 선정
  • 신규 확진자 15만 명 육박…위중증 하루 새 40명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8.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0,852,000
    • -2.52%
    • 이더리움
    • 2,254,000
    • -3.72%
    • 비트코인 캐시
    • 181,200
    • -4.78%
    • 리플
    • 485.9
    • -3.07%
    • 위믹스
    • 3,592
    • +0.28%
    • 에이다
    • 684.3
    • -2.95%
    • 이오스
    • 1,569
    • -5.54%
    • 트론
    • 91.89
    • -0.77%
    • 스텔라루멘
    • 164.2
    • -9.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9,400
    • -4.34%
    • 체인링크
    • 11,550
    • +0.7%
    • 샌드박스
    • 1,721
    • -3.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