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세림B&G, 전 세계 플라스틱 퇴출 확산…네 가지 핵심기술 기대감에 상승세

입력 2022-07-05 14:59

전 세계 플라스틱 퇴출이 확산되고 있다는 소식에 세림B&G가 상승세다. 세림B&G는 친환경 생분해성 플라스틱 소재나 완제품, 신소재까지 개발할 수 있는 네 가지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세림B&G는 5일 오후 2시 50분 기준 전날보다 9.15%(290원) 오른 346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는 전세계에서 플라스틱 퇴출 움직임이 커지는 영향으로 풀이된다. 인도는 이달부터 컵 빨대 수저 같은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 19종 사용을 금지했고, 호주와 캐나다 등도 연내 해당 제품을 규제한다. 한국에선 현재 플라스틱 규제를 시행 중으로 11월부터는 규제 범위가 넓어질 전망이다.

이 가운데 세림B&G의 친환경 생분해 기술력이 부각됐다.

회사 측은 사업보고서를 통해 "PBAT, PLA, PCL, PLA 등과 같은 바이오고분자와 전분, 곡물가루, 식물 유래 셀룰로오스 부산물 등 천연 고분자로부터 다양한 친환경 생분해성 플라스틱 소재나 완제품, 친환경 신소재류까지 개발할 수 있는 네 가지의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것이 타사 대비 기술 우위를 보일 수 있는 경쟁력"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신림동 발달장애 가족 사망사고 현장 찾아 “도림천 범람 직격, 後관리 문제”
  • ‘헌트’ 이정재 ‘뉴스룸’ 출연 취소…“집중호우 우선 보도”
  • 폭우에 강남 도로서 고립된 여성 운전자…용감한 시민이 구조
  • 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 수도권 폭우로 8명 사망·6명 실종…이재민 391명 발생
  • 벌써 ‘정점 예상치’ 근접…비수도권 위험도 15주 만에 '높음' 상향
  •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대체품으로 '데스크 모듈' 선정
  • 신규 확진자 15만 명 육박…위중증 하루 새 40명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8.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0,867,000
    • -2.46%
    • 이더리움
    • 2,265,000
    • -3.21%
    • 비트코인 캐시
    • 181,100
    • -4.88%
    • 리플
    • 486.5
    • -2.99%
    • 위믹스
    • 3,609
    • +0.45%
    • 에이다
    • 684.7
    • -2.91%
    • 이오스
    • 1,570
    • -5.59%
    • 트론
    • 91.91
    • -0.93%
    • 스텔라루멘
    • 164.2
    • -8.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9,500
    • -3.75%
    • 체인링크
    • 11,750
    • +2.89%
    • 샌드박스
    • 1,724
    • -3.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