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이런 전시 어때?”…정진경‧하비에르 마린‧이정훈

입력 2022-07-02 07:00

계속된 비로 몸과 마음이 울적해지고, 무더위 때문에 지친 한주. 따끈한 ‘신상 전시회’로 피로를 풀어보는 건 어떨까. 가족, 연인, 친구들과 함께 주말에 볼만한 전시를 소개한다.

▲‘귀중한 돌, 찰치우이테스’ 전시 모습. (국립중앙박물관)
▲‘귀중한 돌, 찰치우이테스’ 전시 모습.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은 한국과 멕시코의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멕시코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조형예술 작가 하비에르 마린의 ‘귀중한 돌, 찰치우이테스’를 박물관 거울못 광장에 전시 중이다. 이 작품은 멕시코를 비롯해 벨기에 왕립예술박물관, 네덜란드 헤이그 박물관콤플렉스 등 유럽의 주요 박물관 등에 전시된 바 있다.

‘찰치우이테스’는 아스테카의 언어인 나우아틀어로 ‘귀중한 돌’, 혹은 ‘물방울’이란 뜻이다. 작품은 직경 5m의 두 개의 동심원 구조 안에 인체의 조각을 엮어 놓은 형태다. 이 작품은 멕시코의 역사에서 보이는 정복과 피정복, 가해자와 희생자 사이의 갈등과 평화에 대한 현대적 해석을 담고 있다.

(신촌문화발전소)
(신촌문화발전소)

신촌문화발전소는 6월 28일부터 정진경 작가의 기획전시 ‘시선의 움직임’을 열고 있다. 정 작가는 평범한 일상의 요소로 자신만의 독특한 세계를 보여주는 작가로 유명하다. 그는 이번 전시를 통해 “우리가 살아가는 일상 속에서 예술을 발견한다는 건 어떤 것일까요?”라는 질문을 던진다. 이번 전시는 사람들이 익숙하게 생각했던 요소들을 다르게 보고, 표현하면 어떻게 달라질 수 있는지에 대한 조형적 해석에서 출발한다.

특히 정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작품으로 표현하고자 하는 대상을 의인화해서 바라본다. 이는 사물을 둘러싼 환경에 따라 대상이 어떻게 다양하게 해석될 수 있는지에 대해 시각적으로 제안하는 시도다. 그는 “이번 전시는 외부에서 느껴지는 작품의 경쾌함을 실내로 이어지도록 유도하여 친근하면서 동시에 서정적인 깊이감을 표현하고자 초점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MMCA 과천프로젝트 2022_옥상정원' 전시 전경 (국립현대미술관)
▲'MMCA 과천프로젝트 2022_옥상정원' 전시 전경 (국립현대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은 6월 29일부터 ‘MMCA 과천프로젝트 2022: 옥상정원-시간의 정원’을 열고 있다. MMCA 과천프로젝트는 국립현대미술관이 지난해부터 과천관 특화 및 야외공간 활성화를 위해 실시하고 있는 중장기 공간 재생 프로젝트다.

이번 프로젝트에 선정된 이정훈 작가의 작품은 덮개 구조의 대형 설치작이다. 관람객들은 이 거대한 구조물을 따라 360도 돌면서 작품을 감상하게 된다. 일정 간격으로 늘어선 파이프의 배열은 자연과 어우러진 야외 공간에 리듬감을 더한다. 또 점점 높아지는 구조물의 공간감을 따라 관람객을 가장 아름다운 풍광이 펼쳐지는 곳으로 이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땅값’ 못하는 강남, 왜 자꾸 침수되나
  • “다리 건너는데 30분” 오전 내내 교통혼란…퇴근길은 괜찮을까
  • BBC “영화 ‘기생충’ 반지하서, 일가족 3명 참변”
  • 단독 부실 채점 논란 세무사 시험, '불합격 취소' 행정심판 기각
  • 검찰 ‘제주 4‧3사건’ 직권재심 일반재판까지 확대
  • 김성진 “이준석 술접대에 탤런트도 참석”
  • 윤석열 비판했던 '이준석 키즈' 박민영, 대통령실行...“쓴소리 많이 하고 오겠다”
  • 한반도 가른 ‘붉은 띠’, 사람 잡는 ‘폭우’ 쏟아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0,680,000
    • -3.04%
    • 이더리움
    • 2,252,000
    • -4.62%
    • 비트코인 캐시
    • 179,000
    • -5.89%
    • 리플
    • 484.7
    • -3.14%
    • 위믹스
    • 3,537
    • -4.94%
    • 에이다
    • 681.6
    • -3.85%
    • 이오스
    • 1,574
    • -5.29%
    • 트론
    • 91.54
    • -2.27%
    • 스텔라루멘
    • 161.1
    • -4.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9,900
    • -3.39%
    • 체인링크
    • 11,210
    • -1.92%
    • 샌드박스
    • 1,708
    • -5.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