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크래커] “내 댕냥이는 소중하니까”…헉 소리 나는 반려동물 명품시장

입력 2022-06-30 13:42

사람도 갖기 힘들다는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 가방을 개나 고양이가 쓴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늘면서 내로라하는 명품 브랜드들이 먹이 그릇, 우비, 목줄 등 반려동물용품을 연이어 선보이고 있다. 명품 뿐 만이 아니다. 대형 쇼핑몰에선 최상급 반려동물 종합 관리 서비스도 제공하면서 “개팔자가 상팔자”라는 말이 나올 정도다.

▲구찌 홈페이지
▲구찌 홈페이지

반려동물 시장 구찌도 가세

젊은 층이 선호하는 명품 브랜드 구찌가 반려동물용품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3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구찌는 반려동물을 위한 다양한 아이템들로 구성된 ‘구찌 펫 컬렉션’을 선보였다.

구찌 펫 컬렉션은 구찌 시그니처 로고가 프린트된 반려동물 목걸이와 리드 줄, 반려동물용 의류인 코트와 티셔츠 등으로 구성돼 있다. 목걸이 가격은 40만 원대, 리드줄 가격은 50만 원대다. 면 티셔츠는 36만 원이며 친환경 공정으로 제작된 펫코트는 133만 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 밖에 반려동물용 먹이 그릇, 반려동물이 쉴 수 있는 미니 소파, 반려동물과 함께 이동 시 사용할 수 있는 GG캔버스 소재의 캐리어(이동장) 등도 판매한다. 구찌의 대표적인 로고와 소재를 미니어처로 만든 반려동물용 소파의 가격은 1180만 원으로 주문 제작 상품이다.

구찌는 이번 펫 컬렉션에 자체 연구·개발한 비동물성 원료를 사용했다고 설명한다. 이에 부드러우면서도 내구성이 강한 것아 특징이라고 강조했다.

▲티파니앤코 홈페이지
▲티파니앤코 홈페이지

에르메스·펜디 등 펫셔리 마케팅 각축전

명품 브랜드가 반려동물용품을 출시한 건 구찌가 처음이 아니다.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생각하는 ‘펫팸족’이 늘어나며 최근 명품업계에서는 이들을 잡기 위한 아이템들을 적극 출시했다. 펫팸족은 반려동물(pet·펫)과 가족(family·패밀리)의 합성어다. 여기에 반려동물과 럭셔리를 합성한 ‘펫셔리’란 단어도 쓰이고 있다.

반려동물 캐리어의 경우 루이비통은 436만 원, 에르메스는 359만 원에 판매하고 있다. 에르메스의 반려견 목걸이는 80~100만 원, 목줄은 100만 원대에 살 수 있다. 프라다도 59만 원짜리 반려견용 우비, 30~60만 원대의 반려견 목걸이·목줄을 내놨다.

펜디는 배우 송혜교의 반려견 루비에게 자사 로고가 새겨진 나일론 코트와 이동장을 선물해 화제가 됐다. 펜디 공식 사이트에서 코트는 50만 원대, 이동 가방은 330만 원대에 판매되고 있다. 핸드백 가격과 비슷한 수준이다.

생로랑의 한국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블랙핑크 로제도 브랜드로부터 반려견을 위한 식기와 이동가방 등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을 받았다. 로제가 SNS에 공개한 사진 속 가죽 이동장은 400만 원대, 대리석 식기는 개당 50만 원대다.

티파니앤코도 특유의 민트색 펫 컬렉션을 출시했다. 주얼리 브랜드답게 화려함을 더해줄 목줄과 다양한 디자인의 실버 참을 선보였다.

▲롯데백화점 일산점 내 토탈 펫 케어 서비스 브랜드인 ‘프랑소와펫’.(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 일산점 내 토탈 펫 케어 서비스 브랜드인 ‘프랑소와펫’.(롯데백화점)

반려동물 대상, 각종 서비스도 활황

반려동물을 위해 과감히 소비하는 ‘펫 플렉스’ 열풍에 렌탈(대여)과 같은 정기 구독 서비스도 커지고 있다. 자동 급식기, 급수기 등은 물론이고 최근 100만 원이 훌쩍 넘는 펫 드라이룸을 월 2만 원으로 이용하는 상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펫 드라이룸 신규 가입 계정 수가 매달 10%씩 증가하고 있을 정도로 꾸준히 수요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버거킹은 반려견 버거를 선보였으며 오래전부터 반려동물 식품을 출시해왔던 하림펫푸드와 동원에서는 해외시장을 주력으로 하다 최근 프리미엄 제품을 앞세워 국내시장에서의 판매 규모를 키워가고 있다. 편의점에서도 반려동물용품 특화 매대를 따로 마련하면서 시장을 키워가고 있다.

반려동물 부티크도 급부상 중이다. 백화점이나 복합몰 내 부티크 입점은 이미 대세로 자리잡았다. 부티크에서는 각종 고급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신세계 센트럴시티 등에 있는 몰리스펫샵에서는 반려동물 천연 스파, 각질 제거 등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롯데백화점도 최근 반려동물 부티크를 열었다. 일산점에 토탈 펫 케어 서비스 브랜드인 ‘프랑소와펫’을 오픈하면서 미용, 호텔, 액티비티 센터 등 반려동물과 관련한 모든 서비스를 도입했다. 동탄점에는 국내 백화점 최대 규모의 ‘펫 파크(반려동물 공원)’를 열어 펫팸족을 공략하고 있다. 갤러리아백화점 압구정 명품관에서는 반려동물에게 한복을 맞춰주는 이색 서비스로 승부수를 걸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645,000
    • -0.38%
    • 이더리움
    • 2,577,000
    • -2.68%
    • 비트코인 캐시
    • 185,500
    • -3.99%
    • 리플
    • 500.8
    • -2.21%
    • 위믹스
    • 3,608
    • -1.1%
    • 에이다
    • 745.7
    • -4.51%
    • 이오스
    • 1,748
    • -3.74%
    • 트론
    • 92.91
    • -0.8%
    • 스텔라루멘
    • 167.7
    • -1.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700
    • -1.18%
    • 체인링크
    • 11,580
    • -6.16%
    • 샌드박스
    • 1,784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