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찾아가는 취업·노동상담실’ 30일부터 운영

입력 2022-06-29 17:20

▲서울 관악구에서 '찾아가는 취업·노동상담실'이 진행되고 있다. (자료제공=관악구)
▲서울 관악구에서 '찾아가는 취업·노동상담실'이 진행되고 있다. (자료제공=관악구)

서울 관악구가 ‘찾아가는 취업·노동 상담실’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일선 현장에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직자들의 취업 기회를 확대하고, 근로자들의 노동문제 상담 등 권익 보호를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고용·노동 현장을 활성화하고자 하는 취지다.

'찾아가는 취업·노동 상담실'은 주민들의 접근이 편리한 다중이용시설에 상담실을 설치하고 직업상담사 등 해당 분야 전문가를 배치해 현장에서 △취업상담 및 알선 △일자리정보 제공 △노동법률 상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현장밀착형 취업 지원 서비스다.

일자리정보 제공 및 취업상담은 관악구 일자리센터에서, 임금체불, 노동인권 등 노동문제에 대한 상담과 법률지원은 관악구 노동복지센터가 담당한다.

상담실은 이달 30일부터 11월 10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8시(취업상담 오후 2~5시, 노동상담 오후 5~8시)까지 운영된다. 장소는 지하철 서울대입구역 봉천역 방향 개찰구다. 폭염기간인 다음 달 28일부터 8월 18일까지는 운영되지 않는다.

일자리정보 제공 및 취업상담은 관악구 일자리센터에서, 임금체불, 노동인권 등 노동문제에 대한 상담과 법률지원은 관악구 노동복지센터가 담당한다.

구는 지난 2019년 신림역과 서울대입구역에서 찾아가는 취업·노동 상담실을 운영해 취업상담, 구인상담, 구직등록 등 총 269건의 운영 실적을 올린 바 있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직자의 취업 기회 확대와 근로자의 권익 보호를 위해 수요자 중심의 현장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尹대통령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8·15사면 '정치인 배제' 가능성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힘…정부, 수족관 돌고래 21마리 바다로 돌려보낸다
  • 서초구 맨홀 실종 남매 모두 숨진 채 발견
  • 비트코인 상승세 주춤…“강세 랠리 전 하락 가능”
  • 직원 해고 후 ‘눈물셀카’ 올린 사장·폭우 속 ‘극단 선택’ 막은 버스기사·바다서 나온 멧돼지
  • 이더리움, 머지 업그레이드 9월 15~20일 사이 될 듯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11:0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775,000
    • -1.29%
    • 이더리움
    • 2,505,000
    • +1.25%
    • 비트코인 캐시
    • 188,900
    • -0.63%
    • 리플
    • 500.5
    • -0.66%
    • 위믹스
    • 3,611
    • -1.61%
    • 에이다
    • 702.1
    • -1.79%
    • 이오스
    • 1,732
    • +0.58%
    • 트론
    • 93.48
    • -0.35%
    • 스텔라루멘
    • 165.6
    • -0.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850
    • +1.51%
    • 체인링크
    • 11,800
    • -1.99%
    • 샌드박스
    • 1,745
    • -2.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