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마켓보로’에 403억 투자…디지털 전환 가속

입력 2022-06-27 09:09
기존 인프라에 IT 역량 더해 고객 맞춤형 솔루션 개발 추진

CJ프레시웨이는 B2B(사업자 간 거래) 식자재 유통 전문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와 오픈마켓을 보유한 푸드테크 스타트업 ‘마켓보로’에 403억 원을 투자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지난해 발표한 디지털 전환 전략의 일환이다. 식자재 SaaS 마켓봄과 식자재 직거래 오픈마켓 식봄을 운영 중인 마켓보로의 지난해 총거래액은 약 6300억 원이다. 최근 3년간(2019~2021년) 연평균 성장률은 80%다. 마켓봄은 국내 식자재 유통 SaaS 1위로 이달까지 누적 거래액은 2조 원에 달한다.

양사는 CJ프레시웨이 상품, 물류, 제조 인프라와 마켓보로의 IT 기술을 바탕으로 데이터 공동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고객 사업 환경에 최적화된 솔루션 개발에 나선다.

초기 데이터는 마켓보로의 마켓봄과 식봄에서 확보한다. 두 서비스는 식자재 도매상부터 외식 자영업자까지 식자재 유통산업 내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지역·업종·상품별 데이터를 축적하고 있다.

양사는 우선 식봄 내 CJ프레시웨이의 우수 협력사 상품을 계속 늘려 주문ㆍ결제 데이터 확보에 속도를 낸다. 축적한 데이터는 새로운 고객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 활용될 예정이다. 식당이 정기적으로 주문하는 식자재는 구매 주기에 따라 자동 추천하고, 품절일 경우 대체 식자재를 추천하는 식이다.

CJ프레시웨이는 마켓보로와의 전략적 협업을 통해 식자재 유통 빅데이터 분석 모델을 지속해서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궁극적으로는 전 사업 분야에서 데이터를 분석 및 활용할 수 있는 통합 데이터 체계를 구축, 이를 바탕으로 독보적인 밀ㆍ비즈니스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이번 투자 결정으로 고객 맞춤형 솔루션 사업 강화를 위한 핵심 동력을 얻게 됐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미래 기술을 선점하고, 식자재 유통시장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100일 회견] 尹대통령 “4차산업혁명에 맞는 노동법 체계도 바꿔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상반기 호실적 제약사, 대표 상품이 효자 역할 '톡톡'
  • 천문연, 국산 우주망원경 시대 초읽기…‘스피어엑스’ 성능 시험장비 개발 완료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518,000
    • +0.79%
    • 이더리움
    • 2,601,000
    • +2.89%
    • 비트코인 캐시
    • 191,500
    • +4.7%
    • 리플
    • 515.1
    • +3.29%
    • 위믹스
    • 3,575
    • +0.73%
    • 에이다
    • 766.3
    • +3.04%
    • 이오스
    • 2,162
    • +27.06%
    • 트론
    • 94.44
    • +2.23%
    • 스텔라루멘
    • 168.9
    • +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250
    • +2%
    • 체인링크
    • 11,600
    • +0.43%
    • 샌드박스
    • 1,737
    • -0.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