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두산인프라코어, '탄소제로' 수소엔진 개발 착수… 버스부터 굴착기까지

입력 2022-06-26 13:33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탄소 제로’ 수소엔진 'HX12' 콘셉트 이미지와 탑재 가능한 제품군. (사진제공=현대두산인프라코어)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탄소 제로’ 수소엔진 'HX12' 콘셉트 이미지와 탑재 가능한 제품군. (사진제공=현대두산인프라코어)

현대중공업그룹의 건설기계 부문 계열사인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상용차, 버스, 건설기계에 사용될 수소연소엔진 개발에 나섰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산업기술평가관리원의 국책과제인 '건설기계·상용차용 수소엔진 시스템 및 저장·공급계 개발'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이번 사업을 통해 '탄소 제로' 실현이 가능한 출력 300㎾(킬로와트), 배기량 11L(리터)급 수소엔진과 수소 탱크 시스템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2024년까지 트럭, 대형버스 등 상용차와 굴착기 등 건설기계에 수소엔진을 탑재해 검증을 거친 후 2025년 본격적인 양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수소엔진은 지구온난화에 대응하는 미래 3대 탄소중립 파워트레인(전기배터리·수소연료전지·수소엔진) 중 하나로 꼽힌다. 기존 내연기관의 연료 공급계와 분사계 등을 변경해 수소를 연소시켜 동력을 얻는 방식이다.

수소엔진은 기존의 엔진 기술과 설비를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비용 절감과 동시에 상용화 시기를 앞당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99.99% 이상의 고순도 수소를 이용해야 하는 연료전지와 달리 수소엔진은 저순도의 수소로도 구동이 가능해 경제적이다.

1985년 국내 최초 독자 디젤엔진을 개발한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내연기관에서 쌓아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이번 수소엔진 개발에 나섰다.

수소엔진 시장 전망도 밝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마켓스탯츠빌'(Market Statsville)에 따르면 수소엔진 시장은 2022년부터 2030년까지 연평균 8.74%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수소엔진은 건설기계와 트럭, 버스 등 중대형 상용차는 물론 중대형 발전기에 사용될 것"이라며 "탄소배출 규제에 맞춰 수소 관련 기술을 개발해 시장을 선점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尹대통령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8·15사면 '정치인 배제' 가능성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힘…정부, 수족관 돌고래 21마리 바다로 돌려보낸다
  • 서초구 맨홀 실종 남매 모두 숨진 채 발견
  • 비트코인 상승세 주춤…“강세 랠리 전 하락 가능”
  • 직원 해고 후 ‘눈물셀카’ 올린 사장·폭우 속 ‘극단 선택’ 막은 버스기사·바다서 나온 멧돼지
  • 이더리움, 머지 업그레이드 9월 15~20일 사이 될 듯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11:0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766,000
    • -1.28%
    • 이더리움
    • 2,507,000
    • +1.29%
    • 비트코인 캐시
    • 188,900
    • -0.58%
    • 리플
    • 500.7
    • -0.69%
    • 위믹스
    • 3,618
    • -1.47%
    • 에이다
    • 702.5
    • -1.72%
    • 이오스
    • 1,734
    • +0.7%
    • 트론
    • 93.48
    • -0.35%
    • 스텔라루멘
    • 166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700
    • +0.97%
    • 체인링크
    • 11,800
    • -1.99%
    • 샌드박스
    • 1,748
    • -2.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