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팔매질로 오리가족 죽인 10대 형제…불구속 입건

입력 2022-06-24 10:49

▲도봉경찰서 수사과 지능범죄수사팀
▲도봉경찰서 수사과 지능범죄수사팀

돌을 던져 하천에 살던 오리 여섯 마리를 죽인 10대 학생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도봉경찰서는 야생생물 보호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형제 사이인 10대 청소년 2명을 입건했다.

두 학생은 지난 13일과 서울 도봉구 방학천 산책로를 지나다 오리 가족 6마리에 수차례 돌을 던져 죽인 혐의를 받는다. 이어 16일에도 같은 장소에서 오리에게 돌을 던졌다.

해당 사건은 방학천 인근 주민들이 “단란하고 귀여운 우리 동네 스타를 죽인 범인을 꼭 잡아달라”며 SNS를 통해 알리면서 많은 이들의 공분을 샀다.

경찰은 CCTV 추적 끝에 22일 오후 5시쯤 서울 도봉구 이들의 주거지에서 신원을 확인한 뒤 검거했다.

형제는 “호기심 때문에 범행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788,000
    • +2.88%
    • 이더리움
    • 1,604,000
    • +8.6%
    • 비트코인 캐시
    • 154,900
    • +1.77%
    • 리플
    • 480.5
    • +11.1%
    • 위믹스
    • 3,736
    • +5.24%
    • 에이다
    • 656.2
    • +6.06%
    • 이오스
    • 1,317
    • +5.02%
    • 트론
    • 86.4
    • +5.15%
    • 스텔라루멘
    • 167.2
    • +9.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500
    • +0.48%
    • 체인링크
    • 9,580
    • +6.03%
    • 샌드박스
    • 1,437
    • +10.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