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리그’ ‘화려한 휴가’ 이얼, 식도암 투병 끝 별세…향년 58세

입력 2022-05-26 16:58 수정 2022-05-27 14:26

배우 이얼<사진>이 식도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향년 58세.

26일 이얼의 소속사 관계자는 “이얼이 이날 오전 별세했다”고 밝혔다.

고인은 1983년 연극배우로 데뷔했다. 1992년 영화 ‘짧은 여행의 끝’으로 영화계에 진출한 뒤 ‘와이키키 브라더스’, ‘사생결단’, ‘화려한 휴가’, ‘82년생 김지영’ 등에 출연했다.

또 드라마 tvN ‘라이브’, ‘사이코지만 괜찮아’, ‘보이스4’, SBS ‘스토브리그’,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 등에서도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였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의료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28일 오전 9시.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522,000
    • -0.2%
    • 이더리움
    • 1,446,000
    • -3.54%
    • 비트코인 캐시
    • 137,100
    • +1.03%
    • 리플
    • 432.3
    • -2.48%
    • 위믹스
    • 3,867
    • +3.56%
    • 에이다
    • 613.5
    • -0.41%
    • 이오스
    • 1,231
    • -0.81%
    • 트론
    • 85.23
    • -2.05%
    • 스텔라루멘
    • 144.1
    • -4.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650
    • -0.13%
    • 체인링크
    • 8,175
    • -1.57%
    • 샌드박스
    • 1,394
    • -1.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