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임대주택 입주민 10명 중 8명, 현 공공임대 정책에 만족"

입력 2022-05-22 11:00

▲공공임대주택 정책, 제도에 대한 만족도 (자료제공=LH)
▲공공임대주택 정책, 제도에 대한 만족도 (자료제공=LH)

공공임대주택 입주민 10명 중 8명이 현재 거주하고 있는데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영구·국민임대 등 공공임대주택 입주만 1만156가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건설임대주택 입주민 10명 중 8명(매입·전세임대는 7명)이 공공임대주택 정책 및 제도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입주민 10명 중 6명은 공공임대주택 입주 후 전반적인 행복감이 상승했으며, 입주민의 86.0%가 공공임대주택 입주 후 ‘이사 걱정 없고, 오래 살 수 있는 안정감’을 느낀 것으로 나타났다.

65세 이상 고령자의 70.5%는 ‘국가나 사회로부터 보호받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답했다. 이외에도 친밀도 및 배려심 등 가족 간 관계 개선, 질병 관리 및 체력증진 등 신체건강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는 의견도 있었다.

건설임대주택 구조, 면적 등 주택 성능 및 상태에 대해서도 입주민의 78.2%가 만족했다. 입주민의 86.6%는 공공임대주택에 대해 ‘동일한 수준의 집을 민간시장에서 구하기 어렵다’고 응답했다.

주거비와 관련해선 입주민의 82.6%가 공공임대주택 입주 이후 보증금이나 월세 부담이 줄어 경제적 상황 개선에 도움이 된다고 답했다.

아울러 청년 세대(만19세~34세)의 74.9%가 공공임대주택의 주거사다리 역할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입주민 과반수가 공공임대주택을 ‘더 나은 집을 마련하기 위한 징검다리’로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현준 LH사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공공임대주택의 사회적 가치와 효과를 다시 한번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며 “주택품질 혁신에 최선을 다해 국민 눈높이에 맞는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하고, 더욱 다양한 주거·생활서비스를 제공해 입주민의 주거 상향 이동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4 11:5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5,204,000
    • -1.01%
    • 이더리움
    • 1,389,000
    • -0.86%
    • 비트코인 캐시
    • 136,200
    • -1.23%
    • 리플
    • 418.6
    • +0.72%
    • 위믹스
    • 3,314
    • -5.93%
    • 에이다
    • 588.1
    • -1.49%
    • 이오스
    • 1,218
    • -0.9%
    • 트론
    • 87.39
    • +2.98%
    • 스텔라루멘
    • 140.8
    • -1.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600
    • -1.93%
    • 체인링크
    • 7,975
    • -1.6%
    • 샌드박스
    • 1,390
    • +1.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