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로 금융소외계층 2만7000명 지원

입력 2022-05-20 16:29

(기업은행)
(기업은행)
기업은행은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후 1년 동안 금융소외계층 2만7000명에게 카드발급을 지원해 성실상환자의 신용거래 편의를 제공했다고 20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지난해 4월 금융소외계층에 대한 경제적 재기 지원 방안으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신용회복위원회, SGI서울보증과 카드발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는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채무조정을 받고 월 변제금을 6개월 이상 성실 상환한 채무자에게 발급되는 카드로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 보증에 필요한 재원을 출연하고 SGI서울보증이 지급보증하는 상품이다.

6개월 이상 성실 상환자는 후불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된 체크카드를, 1년 이상 상환자는 월 30만 원 한도의 소액신용한도카드 발급이 가능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7 13:1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703,000
    • +0.77%
    • 이더리움
    • 1,529,000
    • +2.14%
    • 비트코인 캐시
    • 138,600
    • +0.8%
    • 리플
    • 431.1
    • +1.17%
    • 위믹스
    • 3,386
    • +0.06%
    • 에이다
    • 607.2
    • +0.78%
    • 이오스
    • 1,303
    • +1.16%
    • 트론
    • 87.82
    • -2.03%
    • 스텔라루멘
    • 143.3
    • +0.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200
    • +0.99%
    • 체인링크
    • 8,330
    • +0.54%
    • 샌드박스
    • 1,637
    • -0.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