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국립도시건축박물관 전시공간 완성할 파트너 찾는다"

입력 2022-05-17 06:00

19일 박물관 전시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 입찰공고

▲국립도시건축박물관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립도시건축박물관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19일부터 2025년 개관 예정인 국립도시건축박물관 '전시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의 사업자 선정을 위한 입찰공고를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입찰은 제한경쟁입찰 방식으로 진행된다. 용역 기간은 착수일로부터 42개월, 용역 금액은 287억 원이다. 입찰이 마감되면 제안서 평가 등을 거쳐 7월 중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 착수할 계획이다.

국립도시건축박물관은 우리나라 도시·건축 유산의 자료 보전, 전시, 교육 및 연구를 위한 거점시설이다. 세종시 국립박물관 단지 내 1만1970㎡의 부지에 연면적 2만1000㎡, 지하 2층~지상 3층의 규모로 만들어진다.

건축물 디자인은 2020년 국제설계공모 당선작인 김유경(유케이에스티 건축사사무소)과 알레한드로 자에라-폴로(Alejandro Zaera-Polo)의 설계안을 적용해 만들어진다.

국토부는 지난해 12월 전시감독 김성홍 서울 시립대학교 교수와 함께 전시기획안을 마련했다. 전시기획안은 ‘삶을 짓다: 한국 도시건축, 1950~2010, 한국전쟁에서 세계의 장으로’를 주제로 하고 있다.

엄정희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올해부터 전시소장품 수집과 전시설계 착수 등 국립도시건축박물관의 개관을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앞으로 전시 설계, 시공 업체가 선정되면 관련 전문가 등과 함께 품격있는 도시건축박물관 구현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4 11:4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5,170,000
    • -1.11%
    • 이더리움
    • 1,384,000
    • -1.21%
    • 비트코인 캐시
    • 136,100
    • -1.59%
    • 리플
    • 418.3
    • +0.67%
    • 위믹스
    • 3,312
    • -5.98%
    • 에이다
    • 586.4
    • -1.81%
    • 이오스
    • 1,214
    • -1.3%
    • 트론
    • 87.27
    • +2.56%
    • 스텔라루멘
    • 140.5
    • -1.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600
    • -2.14%
    • 체인링크
    • 7,955
    • -1.97%
    • 샌드박스
    • 1,381
    • +0.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