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 삼성전자 "글로벌 불확실성 영향…보수적 현금 운용 필요"

입력 2022-01-27 11:08

삼성전자는 27일 진행된 2021년 실적 발표에서 잉여현금흐름상 조기환원이 어려운 이유에 대해 "글로벌 불확실성이 생각했던 것보다 더욱 증대됐다. 지난해 실적 개선에도 순현금은 재작년 말 대비 작년 말 거의 변화가 없는 수준"이라며 "IT 업계 최고 수준 글로벌 생산망 직접 운영하고 있기 때문에 필요한 운전자본 규모가 굉장히 큰 상황이고 작년 오스틴하고 시안 팹에서 예상치도 못했던 생산차질도 겪었다. 제반 사항 전반적으로 고려했을 때 보수적인 현금운용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앞서 2021~2023년 삼성전자는 잉여현금흐름의 50%를 배당재원으로 활용하고, 잔여 재원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추가로 환원하기로 했다. 다만 올해의 경우 삼성전자는 지난해 조기 환원을 위한 추가 재원이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0:0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39,000
    • +1.5%
    • 이더리움
    • 2,602,000
    • +1.72%
    • 비트코인 캐시
    • 254,000
    • +1.6%
    • 리플
    • 542.1
    • +1.25%
    • 라이트코인
    • 91,200
    • +1.39%
    • 에이다
    • 694
    • +1.43%
    • 이오스
    • 1,744
    • +2.89%
    • 트론
    • 99.83
    • +4.07%
    • 스텔라루멘
    • 174.3
    • +1.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900
    • +2.93%
    • 체인링크
    • 9,320
    • +2.14%
    • 샌드박스
    • 1,821
    • +2.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