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원이 의원 전 보좌관, 여직원 성폭행 혐의로 조사…지난달 직권면직

입력 2022-01-25 22:05

(뉴시스)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김원이 의원실의 전직 보좌관이 성폭행 의혹으로 경찰 조사를 받는다.

25일 전남 목포경찰서는 2020년 총선 당시 선거 캠프에서 일하던 여직원을 성폭행한 혐의로 김원이 의원의 전직 보좌관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최근 A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는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에 착수했다. 해당 고소장에는 지난 2020년 4월과 7월 숙박업소 등에서 A씨에게 성폭행당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A씨는 지난달 직권면직을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경찰은 고소인 등 관련자들을 불러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등 수사를 벌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038,000
    • -0.74%
    • 이더리움
    • 2,286,000
    • -1.12%
    • 비트코인 캐시
    • 227,100
    • -1.9%
    • 리플
    • 492.2
    • -2.61%
    • 라이트코인
    • 81,350
    • -0.31%
    • 에이다
    • 588
    • -2.33%
    • 이오스
    • 1,601
    • -0.25%
    • 트론
    • 104.8
    • -1.04%
    • 스텔라루멘
    • 157.3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500
    • +0.16%
    • 체인링크
    • 8,290
    • -2.59%
    • 샌드박스
    • 1,661
    • -2.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