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민정 “조덕제 전과 5범, 냉정한 시각 필요”

입력 2022-01-20 18:01

▲출처=반민정 인스타그램
▲출처=반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반민정이 조덕제가 실형을 선고 받은 것과 관련해 입장을 전했다.

반민정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미 가해자 조OO(조덕제)는 전과 5범”이라며 “2021년 실형을 받고 법정구속 돼 감옥에 수감됐고 지난달 만기출소했다. 동거인도 징역형으로 유죄 확정판결 받았다”고 적었다.

이어 “이제는 관심 없다. 나에게 그만 물어보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명예훼손범죄 등 처벌에 유한 한국사법기관에서 얼마나 악질적이기에 오죽했으면 감옥으로 법정구속을 했을까 싶다”고 지적했다.

끝으로 반민정은 “좀 더 범죄자들에 대한 냉정한 시각과 판단, 피해자들에 대한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날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김선수 대법관)는 최근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조덕제의 상고심에서 징역 11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조덕제는 2017∼2019년 반민정을 비방할 목적으로 명예를 훼손하는 허위사실을 인터넷 등에 수차례 올린 혐의를 받았다.

앞서 조덕제는 2015년 4월 영화 촬영 중 사전에 합의하지 않은 채 상대 배우인 반민정의 신체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로 재판을 받았고 2018년 대법원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이 확정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938,000
    • -2.91%
    • 이더리움
    • 2,547,000
    • -3.41%
    • 비트코인 캐시
    • 246,300
    • -3.68%
    • 리플
    • 531.4
    • -3.36%
    • 라이트코인
    • 88,850
    • -2.42%
    • 에이다
    • 681.9
    • -1.6%
    • 이오스
    • 1,662
    • -2.69%
    • 트론
    • 93.1
    • -3.03%
    • 스텔라루멘
    • 165.3
    • -3.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650
    • -5.72%
    • 체인링크
    • 9,000
    • -3.64%
    • 샌드박스
    • 1,670
    • -4.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