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00명대…해외유입은 또 역대 최다

입력 2022-01-14 09:56

국내발생 4133명, 해외유입 409명 등 4525명 신규 확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전자·IT 전시회 'CES 2022'에 참가했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삼성전자 직원들이 탄 전세기가 1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에 착륙하고 있다. (뉴시스)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전자·IT 전시회 'CES 2022'에 참가했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삼성전자 직원들이 탄 전세기가 1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에 착륙하고 있다. (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환자 중 해외유입이 이틀 또 역대 최다치를 갈아치웠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4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542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 중 국내발생은 4133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835명), 인천(242명), 경기(1784명) 등 수도권(2871명)에 집중됐다. 비수도권은 광주(224명), 전북(99명), 전남(132명) 등 호남권(455명)의 확산세가 가파르다. 강원권(139명)의 신규 확진자도 세 자릿수를 기록했다. 부산(121명), 울산(34명), 경남(117명) 등 경남권(272명)과 대전(64명), 세종(8명), 충북(67명), 충남(99명) 등 충남권(238명)에서도 상대적으로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대구(77명), 경북(88명) 등 경북권과 제주권의 신규 확진자는 각각 165명, 3명이다.

재원 중 위중·중증환자는 42명 줄며 600명대(659명)에 진입했다. 단 사망자는 49명 늘어 누적 6259명이 됐다.

해외유입은 409명으로 집계됐다. 사흘째 역다 최다치를 경신 중이다. 검역 단계에서 145명, 지역사회 격리 중 264명이 확인됐다. 국가별로는 미국에서 내국인 221명을 포함해 257명이 유입됐다. 상당수는 오미크론 변이 환자로 추정된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인원은 1차 접종자가 1만5881명, 2차 접종자는 7만5964명, 3차 접종자는 33만5121명 추가됐다. 인구 대비 접종률은 1차 접종이 86.6%, 2차 접종은 84.5%, 3차 저봊ㅇ은 43.7%다. 60세 이상 고령층은 82.7%가 3차 접종까지 마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686,000
    • +5.42%
    • 이더리움
    • 3,134,000
    • +8.11%
    • 비트코인 캐시
    • 364,500
    • +4.11%
    • 리플
    • 754
    • +2.89%
    • 라이트코인
    • 135,400
    • +5.04%
    • 에이다
    • 1,298
    • +2.45%
    • 이오스
    • 2,852
    • +7.18%
    • 트론
    • 70.96
    • +3.5%
    • 스텔라루멘
    • 244.9
    • +4.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400
    • +3.63%
    • 체인링크
    • 19,910
    • +10%
    • 샌드박스
    • 4,311
    • +7.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