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투자전략] “미국 증시 강세에 영향, 코스피 3000선 회복 가능성↑”

입력 2021-12-08 08:05

본 기사는 (2021-12-08 08:00)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8일 전문가들은 국내 증시가 간밤 미국 증시 강세에 영향을 받아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선물·옵션 동시 만기일을 앞두고 상승폭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연구원=간밤 미국 증시가 상승 마감했다.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장이 ‘거의 확실히 오미크론은 델타 변이보다 심각하지 않다’는 주장이 긍정적 영향을 줬다. 이와 함께 기업별로 호재성 재료가 상승폭을 키웠다.

이 같은 흐름을 보면 코스피지수는 1% 안팎에서 상승 출발할 것으로 본다. 특히 미국 증시가 최근 부진을 뒤로하고 기술 종목 중심으로 강하게 반등한 것이 기대 요인이다. 장 초반에는 3000선을 웃돌 가능성도 점쳐진다.

다만 다음 날 선물·옵션 만기일임을 감안할 때 상승 출발한 뒤 외국인의 선물 동향에 따라 방향성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최유준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지난 7일 코스피지수는 5거래일 연속 올랐다. 오미크론이 생각만큼 심각하지 않다는 결과와 중국의 완화적 통화 정책이 영향을 줬다. 업종별로 보면 항공, 레저 등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관련 주식이 반등했다. 이 밖에 조선, 건설, 기계 등 산업재 부문이 강세를 나타냈다.

이번 주에는 선물·옵션 동시 만기일과 미국의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가 예정돼 있다. 관련 지표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ㆍ연준) 통화 정책 방향성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590,000
    • +3.95%
    • 이더리움
    • 3,122,000
    • +6.77%
    • 비트코인 캐시
    • 363,200
    • +3.04%
    • 리플
    • 751.5
    • +1.86%
    • 라이트코인
    • 134,400
    • +3.46%
    • 에이다
    • 1,290
    • +0.94%
    • 이오스
    • 2,849
    • +6.62%
    • 트론
    • 71.01
    • +3.45%
    • 스텔라루멘
    • 244.7
    • +4.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400
    • +3.53%
    • 체인링크
    • 19,760
    • +7.68%
    • 샌드박스
    • 4,290
    • +6.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