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원픽 종목은 '전기'… '전자' 팔았다

입력 2021-12-07 14:49

삼성그룹 금융지주사인 삼성생명이 지난달 계열사 중 삼성전기 주식을 가장 많이 매수한 반면, 삼성전자 주식은 가장 많이 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이날 기준 삼성생명 계열 상장사 16개 중 지난달 주식 매매를 공시한 기업은 삼성전자, 삼성물산,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전기, 삼성카드, 삼성SDI, 삼성중공업, 삼성증권, 제일기획 등 총 9개사다.

삼성생명이 지난 한 달 동안 가장 많이 순매수한 계열사 종목은 금액(지난달 말일 종가 기준)별로 보면 삼성전기(15억 원), 삼성중공업(2억 원), 제일기획(1억 원), 삼성카드(1억 원 미만) 순이다. 주식 수를 기준으로 보면 삼성중공업(4만2218주), 삼성전기(8957주), 제일기획(4461주), 삼성카드(2355주) 등의 순이다.

반면 삼성전자(19억 원), 삼성물산(5억 원), 삼성바이오로직스(5억 원), 삼성SDI(1억 원) 순으로 순매도했다. 주식 수 기준으로 봐도 삼성전자(2만7252주), 삼성물산(5451주), 삼성바이오로직스(597주), 삼성SDI(172주) 등을 순매도했다.

이들 계열사 주가 추이를 살펴보면 삼성생명이 거래를 활발히 한 종목일수록 상승 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달 1일부터 전날까지 기준으로 코스피가 4.72% 상승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삼성전기(7.50%)와 삼성전자(7.01%), 삼성중공업(9.66%), 삼성물산(9.95%) 4종목이 시장 수익률을 넘어서는 오름폭을 보였다.

거래가 상대적으로 많지 않았던 삼성바이오로직스(1.34%), 삼성카드(3.85%), 삼성SDI(1.45%) 등도 오름세를 기록했지만, 지수 대비 상승률은 저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954,000
    • -9.82%
    • 이더리움
    • 3,402,000
    • -12.95%
    • 비트코인 캐시
    • 413,000
    • -9.9%
    • 리플
    • 824.4
    • -9.66%
    • 라이트코인
    • 149,900
    • -12.19%
    • 에이다
    • 1,471
    • -12.49%
    • 이오스
    • 3,077
    • -9.47%
    • 트론
    • 78.41
    • -8.96%
    • 스텔라루멘
    • 268.2
    • -10.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6,400
    • -4.75%
    • 체인링크
    • 23,580
    • -13.25%
    • 샌드박스
    • 4,436
    • -15.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