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베트남 진출 협력사에 경영 안정화 자금 2200억 지원

입력 2021-12-05 11:00

120여 개 협력사 대상으로 무이자 대출

삼성전자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베트남 협력사 120여 곳에 총 2200억 원의 자금을 무이자로 대출 지원한다.

5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현재까지 자금 대출을 신청한 협력사는 80여 곳에 달한다. 이 가운데 50여 곳이 총 1000여억 원을 지원받았다. 나머지 30여 협력사에 대한 자금 지원도 차례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무이자 대출 지원 외에도 베트남 진출 협력회사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 활동을 펼쳤다.

삼성전자는 베트남 중앙ㆍ지방정부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협력회사 임직원들이 먼저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왔다. 협력회사가 신속하게 인근 학교 등에 숙소를 마련해 격리 생산을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또한 △협력회사 통근 버스 운영 △숙소 내 에어컨 설치 △근무 인력을 위한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구매비 △침구류ㆍ생활용품 등을 지원해 협력회사가 안정적인 생산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도왔다.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협력회사의 애로 해소를 위해 협력회사가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부분에 대한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848,000
    • +1.23%
    • 이더리움
    • 3,800,000
    • +2.04%
    • 비트코인 캐시
    • 450,000
    • +0.54%
    • 리플
    • 896.1
    • +1.2%
    • 라이트코인
    • 166,600
    • +2.02%
    • 에이다
    • 1,635
    • -3.02%
    • 이오스
    • 3,346
    • +0.94%
    • 트론
    • 83.81
    • +3.18%
    • 스텔라루멘
    • 298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100
    • +0.61%
    • 체인링크
    • 26,860
    • +3.15%
    • 샌드박스
    • 5,175
    • +2.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