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대한민국 디지털경영혁신대상’ 대통령상 수상

입력 2021-12-03 15:17

▲(왼쪽부터)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민영 소프트웨어산업과장과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이 디지털경영혁신대상 시상식에 참석한 모습. (사진=NH투자증권 제공)
▲(왼쪽부터)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민영 소프트웨어산업과장과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이 디지털경영혁신대상 시상식에 참석한 모습. (사진=NH투자증권 제공)

NH투자증권이 ‘제21회 대한민국 디지털경영혁신대상’에서 종합대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개최된 ‘대한민국 디지털 경영혁신대상’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며, 디지털 전환 혁신성이 우수한 기업과 기관을 선정해 시상한 행사다. NH투자증권은 이번 수상을 통해 최근 수년 간 차근히 쌓아온 디지털 역량 및 디지털 기술 기반의 업무 효율성을 대내외에 입증했다.

NH투자증권은 금융권에서 비즈니스 접목 및 활용이 어려웠던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디지털 기술을 접목하면서 ‘자본시장 플랫폼 플레이어’로 인정받으며 종합대상을 수상했다. 특히 △(인공지능(AI), 빅데이터(Big data), 클라우드(Cloud) 디지털 기술의 비즈니스 접목 확대 △스마트 워크(Smart Work)를 위한 일하는 방식의 디지털화 △모바일 퍼스트(Mobile First)를 통한 대고객 서비스 혁신 등 3대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은 “당사는 앞으로도 내·외부 역량을 결합하여 지속적으로 디지털 혁신 과제를 발굴하고 신기술 적용에 힘쓸 것”이라며 “특히 ‘모두를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for All)’이라는 가치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다지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은 향후 금융권 최초의 하이브리드 빅데이터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회사 내ㆍ외부에 산재된 정형·비정형 데이터를 통합 적재하고 이를 자유롭게 분석할 수 있는 ‘빅데이터 플랫폼(DAP, Data Analytics Platform)’을 구축해 전사 업무에 적극 활용 중이다.

또한 최근 산학, 핀테크 등 외부와의 유연한 협업을 위해 클라우드 기반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을 추가로 도입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285,000
    • -3.14%
    • 이더리움
    • 3,780,000
    • -4.81%
    • 비트코인 캐시
    • 456,100
    • -1.43%
    • 리플
    • 897.5
    • -3.3%
    • 라이트코인
    • 168,800
    • -9%
    • 에이다
    • 1,798
    • -4.06%
    • 이오스
    • 3,354
    • -3.54%
    • 트론
    • 82.76
    • -4.62%
    • 스텔라루멘
    • 303.4
    • -1.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8,500
    • -4.1%
    • 체인링크
    • 27,350
    • -8.41%
    • 샌드박스
    • 5,415
    • -5.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