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방문자 오미크론 의심…내일 오후 검사 결과 나와

입력 2021-11-30 20:28 수정 2021-11-30 20:55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인천 거주 부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으로 의심돼 변이 확정을 위한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정부는 오미크론 변이의 국내유입 차단 및 대응 방안을 선제적으로 논의하기 위해 범부처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기로 했다.

30일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14일부터 23일까지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뒤 코로나19에 확진된 인천 부부가 오미크론 변이 감염으로 의심되고 있다.

이 부부는 지난달 28일 모더나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나이지리아를 방문했으며, 귀국 후인 지난 25일 검사 결과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 후 접촉자 추적 관리 과정에서 지인과 가족 총 2명이 추가로 확진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오전 추가 확진자인 지인에 대한 변이 PCR 검사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의심됐고, 정부는 이들의 전장 유전체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결과는 내달 1일 오후에 확인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138,000
    • +4.2%
    • 이더리움
    • 3,080,000
    • +4.27%
    • 비트코인 캐시
    • 363,300
    • +3.77%
    • 리플
    • 768
    • +5%
    • 라이트코인
    • 134,100
    • +1.59%
    • 에이다
    • 1,293
    • +2.62%
    • 이오스
    • 2,764
    • +3.52%
    • 트론
    • 69.61
    • +3.96%
    • 스텔라루멘
    • 243.3
    • +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900
    • +1.18%
    • 체인링크
    • 19,440
    • +4.35%
    • 샌드박스
    • 3,954
    • +8.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