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뱅’이 따라한 아톰은행, 임금삭감 없이 주4일제 도입

입력 2021-11-25 17:09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영국 최초의 인터넷 전문은행인 아톰은행이 임금 삭감 없이 전 직원을 대상으로 주 4일제 근무를 도입했다. 아톰은행은 한국의 케이뱅크·카카오뱅크가 사업 모델을 따온 곳으로 알려졌다.

23일(현지 시각) 미국 CNBC와 CNN 등 외신에 따르면, 아톰은행은 이달 1일부터 직원들의 ‘정신적·신체적 안녕’을 지원하고 능률을 향상시키기 위해 주 4일제 근무를 도입했다. 아톰은행 직원들은 월요일 또는 금요일 중 하루를 골라 쉴 수 있다.

이에 따라 아톰은행 직원 430명의 주중 근무시간은 주 37.5시간에서 34시간으로 줄었다.

마크 멀린 아톰은행 최고경영자(CEO)는 “주 4일 근무는 직원들이 열정을 추구하고 가족과 함께 더 많은 시간을 보내며 건강한 일과 삶의 균형을 형성할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톰은행은 직원들의 근무 시간은 줄였지만 급여는 그대로 지급하기로 했으며, 시범 기간 없이 주 4일 근무를 곧바로 도입했다.

멀린 CEO “주 4일제 근무를 도입하기 전 조직 내에서 별도의 실험을 거치지 않았다”며 “우리는 주 4일 근무제가 제대로 작동할지 살피기 위해 전체 도입을 해야만 했다. 지금까지 직원들의 능률이나 고객 서비스 수준이 떨어지는 것은 보지 못했다”고 했다.

주 5일 근무제를 ‘20세기의 유물’이라 칭한 멀린 CEO는 “(주 5일제는) 더 이상 목적에 맞지 않는다. 더 많은 기업들이 아톰은행의 선례를 따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실제 주 4일 근무가 업무 능률을 떨어뜨리지 않는 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CNN은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아이슬란드에서 동일한 임금으로 주 4일 근무를 시범으로 실시한 결과 참가자들의 생산성 격차가 발생하지 않았다. 직원 복지에 투입된 비용 또한 기존과 별 차이가 없었다고 보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11:5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751,000
    • -1.86%
    • 이더리움
    • 5,160,000
    • -0.85%
    • 비트코인 캐시
    • 561,000
    • -5.4%
    • 리플
    • 996.5
    • -4.46%
    • 라이트코인
    • 191,100
    • -6.51%
    • 에이다
    • 1,697
    • -3.03%
    • 이오스
    • 3,748
    • -4.14%
    • 트론
    • 103.2
    • -4.53%
    • 스텔라루멘
    • 351
    • -5.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8,800
    • -6.77%
    • 체인링크
    • 23,610
    • -7.45%
    • 샌드박스
    • 6,380
    • -12.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