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회장 "전기차 판매 확대…반도체 수급난 내년 초 완화 전망"

입력 2021-10-27 20:11

▲인도네시아에서 축사하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연합뉴스)
▲인도네시아에서 축사하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연합뉴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향후 유럽 시장 등에서 전기차 판매를 늘리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정 회장은 이날 오후 3주간의 해외 출장 일정을 마치고 김포공항으로 입국했다.

정 회장은 이달 초 인천에서 열린 현대모비스 수소연료전지 생산공장 기공식에 참석한 후 해외 현장 점검을 위해 미국과 유럽, 인도네시아를 차례로 방문한 바 있다.

특히 인도네시아에서는 조코 위도도 대통령을 만나 현지 전기차 생태계 구축 지원을 약속했다.

정 회장은 이날 공항에서 기자들과 만나 "(유럽 시장은) 사업 관련해서 보고 왔다"며 "저희 차가 그래도 판매되고 있는데 전기차 판매를 더 확대할 예정"이라고 했다.

현지 시장에서 현대차그룹의 이미지가 더 좋아지는 것을 느끼냐는 질문에는 "앞으로도 (더) 많이 상승시켜야 한다. 가야 할 길이 멀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이어 반도체 공급난으로 현대차와 기아의 3분기 생산과 판매가 감소한 것에 대해선 "반도체 수급이 원활하지 않아 성과가 기대한 것보다는 못 나왔다"며 "내년 초, 1분기가 돼야 완화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998,000
    • -4.36%
    • 이더리움
    • 5,286,000
    • -3.24%
    • 비트코인 캐시
    • 587,000
    • -0.34%
    • 리플
    • 1,008
    • -2.89%
    • 라이트코인
    • 197,100
    • -2.81%
    • 에이다
    • 1,698
    • -5.4%
    • 이오스
    • 4,499
    • +10.62%
    • 트론
    • 112.6
    • -1.05%
    • 스텔라루멘
    • 361.4
    • -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0,400
    • -4.6%
    • 체인링크
    • 26,810
    • +6.77%
    • 샌드박스
    • 6,345
    • -9.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