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회장, 인도네시아 도착…현지 정부와 전기차 로드맵 논의 전망

입력 2021-10-24 16:32

내년 3월부터 전기차 현지생산 추진,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만남 주목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사진제공=현대차그룹)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사진제공=현대차그룹)

내년 1월부터 인도네시아에서 본격적인 완성차 생산을 추진 중인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현지 정부의 전기차 로드맵을 논의한다.

24일 현대차그룹과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이날 정의선 회장은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 도착, 본격적인 현지 일정에 나섰다.

25일 자카르타 북부 JI엑스포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진 정 회장은 이 자리에서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을 포함한 정부 인사들과의 만날 것으로 관측된다. 인도네시아는 이번 행사를 통해 정부 차원의 '전기차 로드맵'을 발표할 예정이다.

정 회장은 인도네시아 정부 측에 현지 전기차 생산과 판매 등을 위한 협력을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현대차는 자카르타 외곽 '브카시'에 아세안 첫 생산공장을 마무리하고 내년 1월부터 내연기관차를 양산할 계획이다. 이어 3월에는 현지에서 첫 전기차 생산도 추진 중이다.

현대차그룹은 인도네시아에서 전기차는 물론, 관련 부품들을 생산해 아세안 전기차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인도네시아는 전 세계 니켈 매장량의 20%를 보유 중이다. 이 밖에 망간과 코발트 등 배터리 원료 물질을 갖춘 국가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완성차 공장 이외에 인도네시아에 LG에너지솔루션과 1조2000억 원을 투자, 배터리셀 합작공장 건설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4:3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900,000
    • +3.81%
    • 이더리움
    • 5,424,000
    • +5.28%
    • 비트코인 캐시
    • 705,500
    • +0.57%
    • 리플
    • 1,238
    • +6.08%
    • 라이트코인
    • 249,500
    • +3.44%
    • 에이다
    • 1,988
    • +4.25%
    • 이오스
    • 4,965
    • +2.46%
    • 트론
    • 119.1
    • +3.39%
    • 스텔라루멘
    • 411.2
    • +2.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500
    • +2.05%
    • 체인링크
    • 31,420
    • +4.87%
    • 샌드박스
    • 9,475
    • +22.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