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옹호 발언' 윤석열, 다음 달 광주行

입력 2021-10-23 15:29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가 19일 오후 창원 의창구 경남도당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임명장 수여식'에서 머리를 넘기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가 19일 오후 창원 의창구 경남도당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임명장 수여식'에서 머리를 넘기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주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다음 달 광주를 방문할 계획이다.

23일 윤 전 총장 캠프에 따르면 윤 전 총장은 다음 달 초 광주 5·18 민주 묘지를 들러 참배할 예정이다. 윤 전 총장은 20일 TV 토론회에서 “경선이 끝나면 광주에 달려가서 더 따뜻하게 5ㆍ18 피해자분들을 위로하고 보듬겠다”고 밝힌 바 있다.

윤 전 총장의 광주 행보는 전두환 옹호 발언과 반려견에게 사과를 준 게시글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19일 윤 전 총장은 “전두환 대통령이 쿠데타와 5·18만 빼면 그야말로 정치를 잘했다는 분들도 있다”며 “호남 분들도 그런 얘기를 하는 분이 꽤 있다”고 말했다. 같은 당에서도 비난이 쏟아지자, 이틀 후인 21일 윤 전 총장은 “송구하다”며 사과했다.

하지만 같은 날 윤 전 총장의 SNS엔 반려견 토리에게 사과를 주는 사진이 게시됐다. 이와 관련해 유승민 전 의원 캠프 권성주 대변인은 “사과는 개나 주라는 윤석열 후보, 국민 조롱을 멈춰라”라고 지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131,000
    • -1.03%
    • 이더리움
    • 5,326,000
    • +2.17%
    • 비트코인 캐시
    • 579,000
    • +1.58%
    • 리플
    • 1,004
    • +0.1%
    • 라이트코인
    • 196,000
    • +0.67%
    • 에이다
    • 1,705
    • -0.23%
    • 이오스
    • 4,013
    • +6.45%
    • 트론
    • 106
    • +0.76%
    • 스텔라루멘
    • 345.6
    • -2.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100
    • +22.15%
    • 체인링크
    • 23,600
    • -2.36%
    • 샌드박스
    • 6,600
    • -1.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