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두산중공업, UAE 원전 정비사업 수주 소식 ‘강세’

입력 2021-10-21 14:46 수정 2021-10-21 16:21

두산중공업이 아랍에미리트(UAE) 원전 정비사업 수주 소식에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21일 오후 2시 45분 기준 두산중공업은 전일 대비 5.96%(1300원) 오른 2만3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오후 2시 26분 기준 외국인과 기관은 두산중공업을 각각 11억 원, 26억 원 사들이며 주가를 끌어올리고 있다.

이날 두산중공업은 UAE 원전 운영사인 나와에너지와 UAE 바라카 원전 1호기 정비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산중공업은 2019년 나와에너지와 바라카 원전 1∼4호기에 대한 장기 정비사업 계약을 맺은 바 있다. 이번 수주는 당시 계약의 일환으로 실행되는 계획ㆍ예방 정비 공사다. 현재 가동 중인 바라카 원전 1호기를 대상으로 내년 4월부터 3개월간 터빈ㆍ발전기를 비롯한 원자로 계통 주요 기기를 점검한다.

향후 바라카 원전 1∼4호기가 모두 상업 운전에 들어가면 두산중공업은 각 호기에 대한 정비를 매년 2∼3회 실시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337,000
    • -1.65%
    • 이더리움
    • 5,422,000
    • +1.04%
    • 비트코인 캐시
    • 592,000
    • -0.92%
    • 리플
    • 1,075
    • +4.37%
    • 라이트코인
    • 201,200
    • -0.54%
    • 에이다
    • 1,730
    • -1.14%
    • 이오스
    • 4,582
    • +13.92%
    • 트론
    • 114.3
    • +1.51%
    • 스텔라루멘
    • 374.1
    • +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1,400
    • -4.88%
    • 체인링크
    • 27,600
    • +8.32%
    • 샌드박스
    • 6,465
    • -4.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