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박재정, 생애 첫 광고 정산금…“투자 욕심 없어, 돈 지킬 것”

입력 2021-10-16 00:28

▲박재정. (출처=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박재정. (출처=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나 혼자 산다’ 박재정이 첫 광고 정산금에 뿌듯한 모습을 보였다.

1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생애 첫 광고 계약금을 정산받은 박재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재정은 “오늘은 첫 광고 계약금이 들어온다. 프리미엄 한우 광고다. 제 첫 광고다”라며 “광고를 한 번도 찍어본 적이 없어서 금액이 얼마인지 아예 예측이 불가능하다”라고 털어놨다.

특히 박재정은 “러닝 게런티로 계약을 했다. 팔린 만큼 나중에 돈이 더 들어오는 거다. 그래서 얼마나 들어오는지 더 모르는 거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재정은 회사로부터 광고 계약금을 정산받은 뒤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렇게 금액을 정산받은 것이 처음이라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정산금을 받은 박재정은 곧바로 은행으로 향해 생애 첫 적금을 들었다. 자율적금으로 한 달에 최대 500만 원까지 저금이 가능한 적금이었다. 박재정은 초입금으로 600만 원을 넣고 싶어서 했지만 금액 제한으로 500만 원만 입금했다.

박재정은 “저는 이 돈을 최대한 쓰지 않을 거다. 투자에 대한 욕심이 없어서 지켜야 한다는 생각에 은행에 왔다”라며 “저는 항상 집이 필요하단 생각이 든다. 가족끼리 2년마다 이사했기 때문에 이사하지 않아도 되는 집을 갖고 싶다. 이번 시작을 통해 이뤄보려고 한다”라고 속내를 전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833,000
    • -7.16%
    • 이더리움
    • 5,188,000
    • -0.71%
    • 비트코인 캐시
    • 591,500
    • -9.42%
    • 리플
    • 1,048
    • -8.31%
    • 라이트코인
    • 204,300
    • -11.44%
    • 에이다
    • 1,753
    • -8.22%
    • 이오스
    • 3,926
    • -16.13%
    • 트론
    • 108.2
    • -6.4%
    • 스텔라루멘
    • 376.1
    • -5.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8,800
    • -8.94%
    • 체인링크
    • 25,860
    • -9.77%
    • 샌드박스
    • 7,355
    • -0.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