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랜테리어’ 신가전 뜬다…LG전자, 식물재배기 ‘LG 틔운(LG tiiun)’ 출시

입력 2021-10-14 10:00

독보적 가전기술로 최적 환경 구현…출고가 149만 원

▲LG전자가 14일 출시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14일 출시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꽃, 채소, 허브 등 다양한 식물을 누구나 손쉽게 키우고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식물 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을 14일 출시했다.

LG 틔운은 식물을 길러본 경험이 없는 초보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복잡한 식물 재배 과정 대부분을 자동화한 식물 생활가전이다.

신제품 브랜드명인 '틔운'은 식물과 함께 하는 라이프 스타일의 싹을 틔운다는 의미를 담았다.

신제품은 위·아래 2개의 선반을 갖췄고, 각 선반에 씨앗키트를 3개씩 장착할 수 있어 한 번에 6가지 식물을 키울 수 있다.

씨앗키트에는 씨앗, 배지 등 식물을 키우는 데 필요한 여러 요소가 일체형으로 담겨있다. 계절과 관계없이 채소는 약 4주, 허브는 약 6주 후 수확이 가능하다. LG전자는 꽃 3종, 채소 12종, 허브 5종을 포함한 총 20종의 씨앗키트를 먼저 선보이고, 향후 종류를 확대할 계획이다.

▲LG전자가 14일 출시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14일 출시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는 'LG 틔운'이 최근 주목받는 ‘플랜테리어(플랜트와 인테리어의 합성어로, 식물을 활용한 인테리어)’를 잘 구현할 수 있는 제품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네이처 그린, 네이처 베이지 등 컬러 전문가가 엄선한 LG 오브제 컬렉션 색상을 적용해 공간과의 조화를 이룰 수 있다. 여기에 식물이 발아해 떡잎을 맺고 성장해 나가는 과정을 직접 관찰할 수 있어 정서적 만족감과 즐거움을 선사한다.

LG전자는 LG 틔운에서 성장한 식물을 옮겨 사무실 책상 위나 침대 협탁 등 고객의 일상 속에서 더욱 가깝게 감상할 수 있는 액세서리인 ‘LG 틔운 미니’도 추후 출시할 예정이다.

신제품엔 독보적인 LG 생활가전의 기술력이 집약됐다.

LG 디오스 냉장고의 핵심 기술인 인버터 컴프레서를 적용해 낮과 밤의 서로 다른 온도를 구현했고, LG 퓨리케어 정수기의 급수 제어 기술을 활용한 순환급수 시스템은 씨앗키트에 하루 8번 자동으로 물을 공급해 식물이 잘 자랄 수 있도록 해준다.

식물 성장에 적합한 파장의 LED와 빛 반사율을 높인 내부 설계로 LG 틔운의 식물 광합성 효율도 높였다.

▲ LG전자가 14일 출시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 (사진제공=LG전자)
▲ LG전자가 14일 출시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LG tiiun)' (사진제공=LG전자)

LG 틔운의 가격은 출고가 기준 149만 원이다. 이달 14일부터 31일까지 LG전자 베스트샵 매장과 LG전자 홈페이지 등에서 사전 예약이 진행된다.

또한, 15일부터 11월 초까지는 서울 성수동에 있는 복합문화공간 ‘플라츠’에 신개념 식물 생활가전 LG 틔운을 체험할 수 있는 팝업스토어도 운영된다.

한편, 신개념 식물 생활가전 LG 틔운은 LG전자가 신사업을 육성하고 새로운 시장을 효율적으로 개척하기 위해 만든 CIC(Company in company) 모델의 첫 사례다.

LG 틔운을 맡은 곳은 CSO(Chief Strategy Office) 부문 산하 비즈인큐베이션센터 내 스프라우트 컴퍼니이다. 해당 센터는 LG 틔운을 비롯해 다양한 제품과 사업모델을 추진 중인 CIC를 육성 중이다.

LG전자 스프라우트 컴퍼니 신상윤 대표는 “집에서 원하는 꽃을 키우고 채소를 수확하면서 식물이 주는 편안한 분위기와 인테리어 효과까지 누릴 수 있는 LG 틔운이 고객들에게 새로운 삶의 방식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9,260,000
    • +1.21%
    • 이더리움
    • 5,064,000
    • +7.28%
    • 비트코인 캐시
    • 781,500
    • +4.76%
    • 리플
    • 1,384
    • +2.98%
    • 라이트코인
    • 252,700
    • +10.16%
    • 에이다
    • 2,745
    • +6.6%
    • 이오스
    • 5,850
    • +6.65%
    • 트론
    • 126.2
    • +0%
    • 스텔라루멘
    • 473.3
    • +3.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500
    • +1.72%
    • 체인링크
    • 33,660
    • +5.42%
    • 샌드박스
    • 936
    • +3.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