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카카오뱅크, 상장 첫날 '따상 실패'… 시총 16위로 거래 시작

입력 2021-08-06 09:05

카카오뱅크가 상장 첫날 '따상'에 실패했다. 다만 시초가가 공모가보다 높은 수준으로 결정되며 시가총액 기준 16위로 거래를 시작했다.

카카오뱅크는 6일 오전 9시 5분 현재 시초가 대비 4.47% 낮은 5만1300원에 거래 중이다.

카카오뱅크는 인터넷전문은행으로 공모가는 3만9000원으로 시초가는 이보다 37.69% 높은 5만3700원에 형성됐다.

이 종목의 공모가 기준 시가총액(18조5289억 원)은 국내 상장사 중 21위(우선주 제외)다. 현재 주가 기준으로는 약 24조 원으로 16까지로 올랐다. 이는 LG전자(약 26조 원)보다 낮고 LG생활건강(약 23조 원)보다 높은 수준이다.

카카오뱅크는 상장 전 기존 시중은행인 (KB금융(21조6220억 원), 신한지주(19조9924억원)보다 높은 밸류에이션을 받으면서 고평가 논란이 일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644,000
    • -2.53%
    • 이더리움
    • 3,967,000
    • -4.34%
    • 비트코인 캐시
    • 723,500
    • -6.16%
    • 리플
    • 1,222
    • -6.14%
    • 라이트코인
    • 207,000
    • -5.44%
    • 에이다
    • 2,704
    • -5.42%
    • 이오스
    • 5,765
    • -9.64%
    • 트론
    • 119.6
    • -6.49%
    • 스텔라루멘
    • 368.3
    • -5.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700
    • -2.44%
    • 체인링크
    • 32,310
    • -5.28%
    • 샌드박스
    • 872
    • -6.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