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만난 중기업계…“양극화 문제 해결 노력해달라”

입력 2021-08-05 16:30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앞줄 왼쪽 6번째)와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앞줄 오른쪽 5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앞줄 왼쪽 6번째)와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앞줄 오른쪽 5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중소기업계가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와 만나 최저임금 결정제도 개선, 골목상권 침해 등과 관련한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와 중소기업이 대화’를 갖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이날 중소기업계에서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을 비롯해 권혁홍 한국제지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배조웅 한국레미콘공업협동조합연합회 회장, 이한욱 부울경신기술사업협동조합 이사장, 황인환 서울자동차정비업협동조합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중소기업계는 중소기업 적정인재 확보 방안, 최저임금 결정제도 개선, 공공조달 최저가 관행 개선, 주52시간제 현실 및 문제점, 원자재 수급 원활화, 대기업의 중소기업 골목상권 침해 등과 관련한 의견을 전달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는 우리 사회 발전을 위한 중소기업의 역할을 강조해 온 경제전문가”라며 “대한민국이 ‘기회공화국’이 될 수 있도록 중소기업 현장 목소리를 반영해 양극화 문제 해결과 기업 규제 철폐를 위해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는 재임 시절 4번이나 중기중앙회를 방문해 소통할 정도로 업계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퇴임 이후에는 2019 중소기업 리더스포럼 폐막 강연을 맡아 경험과 인생철학을 나누는 등 중소기업과의 소통에 앞장서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807,000
    • -0.1%
    • 이더리움
    • 3,729,000
    • +1.47%
    • 비트코인 캐시
    • 613,000
    • -2.39%
    • 리플
    • 1,162
    • +0.52%
    • 라이트코인
    • 184,100
    • -0.43%
    • 에이다
    • 2,679
    • -3.35%
    • 이오스
    • 4,835
    • +0.73%
    • 트론
    • 107.9
    • -0.46%
    • 스텔라루멘
    • 333.8
    • -1.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7,200
    • -3.38%
    • 체인링크
    • 29,270
    • -4.41%
    • 샌드박스
    • 794.2
    • -2.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