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기사 가장해 유튜버 집 칩입... 가스총으로 위협한 20대男 구속

입력 2021-08-04 20:10

택배기사로 위장해 피해자가 문을 열도록 유도한 뒤 가스총과 전기충격기를 들고 피해자를 공격한 강도범이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이세창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4일 강도상해 등 혐의를 받는 A(23)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 뒤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일 오전 서울 서초구의 한 아파트에 침입하기 위해 택배기사인 것처럼 꾸며 인터폰을 눌렀다. 피해자가 문을 열어주자 A씨는 피해자의 얼굴 등에 가스총을 5차례 발사하고 안방으로 도망가는 피해자를 쫓아가 전기충격기로 위협했다.

피해자가 계속 완강히 저항하자 A씨는 달아난 후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 숨어 있다가 10여 분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피해자는 가상 화폐 투자 전문 유튜버인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922,000
    • -0.99%
    • 이더리움
    • 4,076,000
    • -3.04%
    • 비트코인 캐시
    • 751,000
    • -1.77%
    • 리플
    • 1,299
    • -0.84%
    • 라이트코인
    • 216,400
    • -1.77%
    • 에이다
    • 2,871
    • -0.62%
    • 이오스
    • 6,210
    • -4.68%
    • 트론
    • 127.8
    • -1.31%
    • 스텔라루멘
    • 389.1
    • -0.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900
    • -0.1%
    • 체인링크
    • 34,180
    • -1.81%
    • 샌드박스
    • 919.3
    • -1.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