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모태펀드 2700억 출자ㆍ벤처펀드 6100억 조성

입력 2021-07-29 12:00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부)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는 모태펀드 4차 정시 출자공고를 통해 총 2700억 원을 출자, 약 6100억 원 규모 벤처펀드를 조성한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1ㆍ2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 총 약 1조8627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 중이다. 이번 2차 추경을 통해 벤처투자 시장에 마중물을 지속해서 공급할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벤처투자와 펀드 결성 규모는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하는 등 코로나 19에도 불구하고 제2 벤처 붐을 이어가고 있다.

모태펀드 4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서는 총 2700억 원을 출자해 청년창업펀드, 스케일업펀드, 지역뉴딜벤처펀드, 글로벌펀드 등 총 약 6100억 원 규모 벤처펀드를 조성한다.

이중 청년창업기업에 투자하는 ‘청년창업펀드’에 모태펀드가 600억 원을 출자, 10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 청년창업펀드는 대표이사가 청년이거나 청년 임직원의 비중이 50% 이상인 창업·벤처기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해 미래 경제의 주역인 청년들의 창업을 지원한다.

성장 단계에 돌입한 혁신기업을 유니콘 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스케일업펀드’에도 1000억 원을 출자한다. 25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추가 조성할 예정이다. 스케일업펀드는 기업당 평균 투자금액을 50억 원 이상으로 하도록 제한되며, 이를 통해 최우량 기업에 대규모 자금을 집중적으로 투입해 유니콘 기업으로의 도약을 지원한다.

지역 혁신벤처기업에 중점 투자하는 ‘지역 뉴딜 벤처펀드’에도 400억 원을 추가로 출자한다. 4개 권역에서 모 펀드를 조성하고, 600억 원 규모 자 펀드를 조성한다. 모태펀드와 지자체, 지역 공공기관 등이 함께 참여해 모 펀드를 조성하고, 이를 통해 민간이 참여하는 자 펀드를 조성하는 방식이다. 지역 혁신기업과 규제자유특구 내 기업, 유망산업 분야의 중소ㆍ벤처기업 등에 투자한다.

모태펀드의 700억 원을 활용해 해외 우수 벤처캐피털이 국내 중소ㆍ벤처기업 등에 투자하도록 하는 ‘해외 벤처캐피털(VC) 글로벌펀드’도 추가 조성할 예정이다.

한편 중기부는 올해 상반기에 모태펀드 750억 원을 출자해 9000억 원 규모 이상의 글로벌펀드를 최종 선정했다. 이번 출자를 통해 한국기업의 해외진출과 글로벌 유니콘 기업으로의 성장을 지원한다. 글로벌펀드는 우아한형제들, 컬리, 직방 등 국내 유수 스타트업들의 후속 투자 유치를 지원해 유니콘으로 성장하는 발판을 제공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935,000
    • +0.17%
    • 이더리움
    • 4,288,000
    • +5.07%
    • 비트코인 캐시
    • 763,500
    • -0.2%
    • 리플
    • 1,319
    • +0.92%
    • 라이트코인
    • 228,500
    • +4.81%
    • 에이다
    • 2,936
    • +2.62%
    • 이오스
    • 6,030
    • +3.52%
    • 트론
    • 138.3
    • -0.93%
    • 스텔라루멘
    • 398.9
    • -0.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1,200
    • -1.04%
    • 체인링크
    • 37,180
    • +0.62%
    • 샌드박스
    • 954.2
    • +2.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