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K-HUB 그랜드 컨소시엄’, AI 혁신허브 수행 기관 선정

입력 2021-07-29 12:00

5년간 최대 455억 지원받아 AI 역량 강화 및 인재 양성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려대학교의 ’K-Hub 그랜드 컨소시엄‘이 인공지능(AI) 혁신허브 사업 수행 기관으로 선정됐다. 컨소시엄은 앞으로 5년간 최대 455억 지원받아 AI 역량 강화 및 인재 양성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9일 고려대 주관의 해당 컨소시엄이 사업 수행 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인공지능 혁신허브 사업은 국내 대학ㆍ기업ㆍ연구소 등에서 축적되고 있는 인공지능 연구 역량을 모으고, 개방형 인공지능 연구 환경을 조성해 세계적 수준의 경쟁력을 갖춘 국가 연구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5월부터 사업 수행기관 선정을 위한 공모 절차를 진행해 왔다.

컨소시엄에는 국내외 57개 대학, 119개 기업, 18개 연구소 등 총 215개 기관이 참여한다. 대학은 고려대를 포함한 12개 대학이 2개의 연구그룹으로 나뉘어 연구를 주도한다. 강원대, 동국대 등 국내 14개 대학 및 매사추세츠공과대(MIT), 카네기멜런대(CMU) 등 해외 31개 대학이 협력한다. 그룹 1에는 고려대, KAIST, 포항공대, 연세대, 한양대, 경북대가, 그룹 2에는 서울대, 이화여대, 경희대, 성균관대, UNIST, 전남대가 속한다.

국내 대ㆍ중소ㆍ벤처 기업 102개와 구글ㆍ페이스북 등 17개 해외 기업, ETRIㆍKISTㆍKETI 등 국내 주요 출연연 7개와 프라운호퍼ㆍ막스플랑크연구소 등 해외 연구소 11개도 협력할 예정이다.

컨소시엄은 향후 최대 5년간 약 445억 원을 지원받아 인공지능 분야 고난도ㆍ도전형 연구, 개방형 연구 환경 조성, 최고 수준의 인재양성 등 국가 인공지능 역량 강화 및 인재양성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 두 개의 연구 그룹은 핵심원천 기술 확보를 위한 초거대 인공지능 개발과 로봇, 드론, 모바일, 의료, 에너지 등 분야별 특화 인공지능 연구를 주요 방향으로 정하고, 각 그룹이 세부 주제에 관한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대규모 연구 프로젝트 수행에 필요한 연구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대 1000명이 동시에 이용 가능한 규모인 50페타플롭스(PF) 규모의 컴퓨팅 센터를 구축한다. 1 페타플롭스는 초당 1000조회 이상의 연산을 수행하는 것으로, 전 지구의 인구(약 76억 명)가 각각 1초 동안 13만 회 이상의 계산을 수행하는 것과 유사하다. 아울러 KT, 네이버 등 기업에서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컴퓨팅 인프라를 연계해 컨소시엄 참여 대학 및 기업의 연구수행에 제공할 계획이다.

이밖에 대학 내 타 전공 석ㆍ박사를 대상으로 인공지능 융합과정을 운영하고, 대학 간 학점교류, 지역 내 기업 재직자 대상 AI융합기술 과정을 운영하는 등 인재양성을 추진한다. 콜로키움, 세미나, 산학협력 등 기술 교류 활성화, 연구 성과의 산업계 확산을 추진하고, 개방형 공유 플랫폼을 통해 관련 정보를 인공지능에 관심 있는 연구자 모두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205,000
    • +2.71%
    • 이더리움
    • 3,831,000
    • +3.85%
    • 비트코인 캐시
    • 667,000
    • +1.75%
    • 리플
    • 1,209
    • +1.94%
    • 라이트코인
    • 197,900
    • +2.12%
    • 에이다
    • 2,738
    • +2.32%
    • 이오스
    • 5,275
    • +2.73%
    • 트론
    • 119.7
    • +2.22%
    • 스텔라루멘
    • 364.7
    • +4.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7,800
    • +0.23%
    • 체인링크
    • 30,140
    • +3.93%
    • 샌드박스
    • 881.2
    • +7.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