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X, 목성 위성 ‘유로파’ 탐사선 발사 계약 따내

입력 2021-07-26 07:50

2024년 10월 발사 예정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의 팰콘9 로켓이 6월 30일(현지시간)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 공군기지에서 발사되고 있다. 케이프커내버럴/AP연합뉴스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의 팰콘9 로켓이 6월 30일(현지시간)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 공군기지에서 발사되고 있다. 케이프커내버럴/AP연합뉴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미국의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가 미 항공우주국(NASA)의 첫 번째 목성 위성 탐사선 발사 계약을 따냈다.

2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나사는 스페이스X와 목성의 위성인 ‘유로파’ 탐사선을 발사하는 계약을 1억7800만 달러(약 2049억 원) 에 체결했다고 밝혔다.

탐사선은 2024년 10월 미 플로리다주 케네디 우주센터에서 스페이스X의 대형 로켓 ‘팰컨 헤비’에 실려 발사되며 유로파가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환경인지 확인할 예정이다.

나사는 두꺼운 얼음층 아래 거대한 바다를 가진 유로파의 얼음층 두께 측정, 바다의 깊이와 염도 측정 등을 수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889,000
    • -3.25%
    • 이더리움
    • 3,492,000
    • -6.1%
    • 비트코인 캐시
    • 593,500
    • -2.47%
    • 리플
    • 1,123
    • -2.52%
    • 라이트코인
    • 176,800
    • -3.23%
    • 에이다
    • 2,548
    • -4.53%
    • 이오스
    • 4,605
    • -4.16%
    • 트론
    • 103.6
    • -3.99%
    • 스텔라루멘
    • 319
    • -3.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4,500
    • -0.06%
    • 체인링크
    • 27,790
    • -4.47%
    • 샌드박스
    • 736.6
    • -6.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