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공개시장기관에 씨티은행·신영증권 신규선정

입력 2021-07-22 15:46 수정 2021-07-22 15:46

RP매매에 카카오뱅크·신금투·유진투자증권, 증권대차에 삼성생명 탈락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공개시장운영 대상기관에 씨티은행과 신영증권이 새롭게 포함됐다.

22일 한은은 오는 8월1일부터 내년 7월31일까지 1년간 공개시장운용 대상기관을 이같이 선정했다.

우선 통안증권 경쟁입찰·모집 및 증권단순매매 기관에는 한국씨티은행이 새롭게 포함됐다. 이에 따라 총 기관 기존 20개에서 한 개 늘어난 21개로 늘었다. 은행 8개사, 비은행 13개사다.

환매조건부증권(RP) 매매기관에는 카카오뱅크와 신한금융투자, 유진투자증권이 빠졌다. 이에 따라 기존27개사가 24개사(은행 17개사, 비은행 7개사)로 줄었다.

증권대차 기관에는 신영증권이 새롭게 포함된 반면, 삼성생명보험이 탈락했다. 총 9개 기관(은행 5개사, 비은행 4개사)은 같았다.

한은 관계자는 “RP매매의 경우 신청하지 않은 증권사들이 있어 줄었다. 증권사들은 RP매입에는 관심이 있으나 RP매각 위주로 하는 한은 RP매매엔 관심이 적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575,000
    • -1.15%
    • 이더리움
    • 2,669,000
    • +0.07%
    • 비트코인 캐시
    • 618,000
    • +4.66%
    • 리플
    • 812.1
    • -1.02%
    • 라이트코인
    • 161,600
    • +1.96%
    • 에이다
    • 1,471
    • -1.21%
    • 이오스
    • 4,476
    • -1.39%
    • 트론
    • 70.11
    • -0.3%
    • 스텔라루멘
    • 310.6
    • -0.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8,100
    • +2%
    • 체인링크
    • 21,650
    • -2.43%
    • 샌드박스
    • 748.6
    • -3.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