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6시까지 코로나 신규 확진자 269명…어제보다 47명 적어

입력 2021-06-21 18:53

▲서울 영등포구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
▲서울 영등포구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

21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269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추가로 받았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269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보다 47명 적은 수준이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이 190명(70.6%), 비수도권이 79명(29.4%)이다.

구체적으로 서울 108명, 경기 66명, 대전 20명, 인천 16명, 부산 12명, 강원 10명, 경남 9명, 경북ㆍ충북 각 8명, 대구ㆍ울산ㆍ충남 각 3명, 전북ㆍ전남ㆍ제주 각 1명 등이다.

광주와 세종에서는 아직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 추세대로라면 22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300명~400명대 수준으로 전망된다.

15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간의 확진자 수는 373명→545명→540명→507명→482명→429명→357명이다.

하루 평균 약 462명꼴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핵심 지표인 하루 평균 지역 발생 확진자는 약 433명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8.05 11:1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412,000
    • +1.39%
    • 이더리움
    • 3,101,000
    • +5.08%
    • 비트코인 캐시
    • 625,000
    • -0.79%
    • 리플
    • 834.4
    • -0.58%
    • 라이트코인
    • 162,900
    • +0.43%
    • 에이다
    • 1,590
    • +0.51%
    • 이오스
    • 4,710
    • -0.17%
    • 트론
    • 80.4
    • +6.72%
    • 스텔라루멘
    • 318.7
    • +0.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100
    • +1.06%
    • 체인링크
    • 27,630
    • -0.93%
    • 샌드박스
    • 727
    • +3.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