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부동산 투기 의혹 윤재갑, 탈당에 존경·감사"

입력 2021-06-21 18:33

▲ 21일 오전 광주 서구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광주시 예산정책협의회에서 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 21일 오전 광주 서구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광주시 예산정책협의회에서 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앞서 국민권익위원회(권익위) 부동산 전수조사 결과에 따라 자진해서 탈당계를 낸 윤재갑 민주당 의원을 언급하며 "눈물이 났다. 감동했다. 잊지 않겠다"고 했다.

송 대표는 21일 전남 무안군 전남도청에서 열린 전라남도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윤 의원이 이 자리에 참석하지 못해 마음 아파한다"며 "가장 먼저 (탈당) 권유 조처가 있는 날 제게 전화해 '당의 명령에 따르겠다'며 탈당계를 제출한 분"이라고 했다. 이어 송 대표는 윤 의원에 대해 "정말 어떻게 보면 딱 봐도 문제가 안 될 것 같은 사람임에도 불구하고 이런 결정을 한 것에 대해 존경과 감사를 보낸다"고 말했다.

이어 "선당후사로 나라를 위해 싸우는 윤 의원이 이렇게 당의 아픔을 이해하고 가장 먼저 탈당했다"며 "이번 권익위 조사에서 해군 전역 이후 민간인 시절이었던 지난 2017년, (윤 의원의) 부인께서 기획부동산의 권유에 따라 10평짜리 주말 농지를 구매했다는 내용이 (부동산 투기) 의혹 대상으로 발표됐다"고 했다.

송 대표는 "민주당에 부여된 내로남불(내가 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 이미지를 극복하고 스스로 우리가 국민과 같은 입장에서 수사기관의 분명한 해명을 통해 무혐의 처분을 받고 돌아올 것을 바라는 가슴 아픈 조치였다"고 언급했다.

앞서 민주당 지도부는 권익위 조사에서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된 소속 의원 12명에 대해 탈당을 권유(지역구 10명)하거나 출당 조치(비례대표 의원 2명)한다고 밝혔다. 해당 의원은 △김주영·김회재·문진석·윤미향(부동산 명의신탁 의혹) △김한정·서영석·임종성(업무상 비밀이용 의혹) △양이원영·오영훈·윤재갑·김수흥·우상호(농지법 위반 의혹) 등이다.

지도부는 오는 22일 열리는 의원총회에서 비례대표 의원(윤미향·양이원영) 2명을 제명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8.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292,000
    • -1.28%
    • 이더리움
    • 2,972,000
    • -1.91%
    • 비트코인 캐시
    • 632,000
    • -1.56%
    • 리플
    • 844.4
    • -3.11%
    • 라이트코인
    • 164,700
    • -1.32%
    • 에이다
    • 1,593
    • +3.58%
    • 이오스
    • 4,762
    • +0.25%
    • 트론
    • 75.9
    • +0.96%
    • 스텔라루멘
    • 321.4
    • -1.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7,200
    • -2.22%
    • 체인링크
    • 27,450
    • +2.58%
    • 샌드박스
    • 693.4
    • -2.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