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 대표되니 페라가모 신발 신는다?” 루머에 신발 공개한 이준석

입력 2021-06-15 14:52

(출처=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페이스북 캡처)
(출처=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페이스북 캡처)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대표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평상시 신고 다니는 신발 사진을 공개했다.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당 대표가 된 후 자전거는 따릉이를 타면서 구두는 페라가모를 신는다”는 루머가 퍼지자 선제적으로 대응한 것이다.

이준석 대표는 “유명해지면 겪는다는 페라가모 논란을 겪고 있다”면서 평소 신고 다니는 로퍼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이는 지난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운동기간 내곡동 땅투기 의혹이 불거졌던 국민의힘 소속 오세훈 서울시장이 ‘페라가모 구두’ 논란을 겪은 것을 풍자한 것이다.

사진 속 신발은 10만~20만 원대에 구입할 수 있는 국내 신발업체 T사 제품으로 명품과는 거리가 있다.

한편, 이준석 대표는 지난 13일 국회의사당역에서 국회까지 서울시 공유자전거 ‘따릉이’를 타고 출근해 화제를 모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8.02 12:1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079,000
    • -5.93%
    • 이더리움
    • 2,968,000
    • -0.9%
    • 비트코인 캐시
    • 620,000
    • -4.32%
    • 리플
    • 847
    • -4.15%
    • 라이트코인
    • 163,600
    • -5.05%
    • 에이다
    • 1,530
    • -4.02%
    • 이오스
    • 4,605
    • -5.21%
    • 트론
    • 73.54
    • -4.37%
    • 스텔라루멘
    • 321.1
    • -7.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6,100
    • -4.27%
    • 체인링크
    • 25,570
    • -5.12%
    • 샌드박스
    • 727
    • +0.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