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전자·SK하이닉스, 510조 투자 소식에 '반등'

입력 2021-05-14 09:38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510조 원 규모 투자계획을 발표 소식에 4거래일 만에 반등했다.

삼성전자는 14일 오전 9시 36분 현재 전날보다 1.66%오른 7만9800원에 거래 중이다. SK하이닉스도 1.70% 오른 11만9500원을 기록 중이다. 두 종목은 지난 11일부터 3거래일 연속 내림세를 보였다.

전날 정부는 삼성전자 평택캠퍼스에서 'K-반도체 전략 보고대회'를 열고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기업이 향후 10년 간 510조 원 이상을 투자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정부는 민간투자를 뒷받침하기 위해 세액공제를 확대하고 금융지원돠 인프라 등을 패키지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정부는 세액 공제율을 기업 반도체 연구개발(R&D) 투자비에 대해 최대 40∼50%, 시설 투자 비용은 최대 10∼20%로 올린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950,000
    • -2.94%
    • 이더리움
    • 2,782,000
    • -5.63%
    • 비트코인 캐시
    • 688,000
    • -4.31%
    • 리플
    • 965.2
    • -3.86%
    • 라이트코인
    • 192,100
    • -4.29%
    • 에이다
    • 1,737
    • -3.71%
    • 이오스
    • 5,660
    • -4.87%
    • 트론
    • 80.26
    • -2.8%
    • 스텔라루멘
    • 368.6
    • -5.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400
    • -4.19%
    • 체인링크
    • 26,820
    • -8.06%
    • 샌드박스
    • 311.9
    • -5.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