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노조, 쟁의활동 찬반투표 91% 찬성으로 가결

입력 2021-05-08 10:52

'조정 중지' 판정 나오면 쟁의권 확보

삼성디스플레이 노조가 조합원을 대상으로 쟁의 활동 찬반 투표를 한 결과 90% 이상의 찬성표를 받았다.

고용노동부 중앙노동위원회에서도 노사 간 조정이 이뤄지지 않으면 노조는 합법적인 쟁의권을 확보하게 된다.

삼성디스플레이 노조는 이달 4일부터 나흘 동안 조합원 2413명을 대상으로 쟁의 활동 찬반 투표를 진행한 결과 91.4%의 찬성률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전체 조합원의 78.6%인 1896명이 투표했고, 이 중 1천733명이 쟁의 활동에 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적 대비 찬성률은 71.8%다.

노조는 성명을 통해 "쟁의 활동 투표의 압도적 찬성에는 불통의 경영진에 대한 불만과 회사와 소통을 희망하는 조합원의 목소리가 담겼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여전히 노조를 인정하지 않고 탄압과 와해의 기회를 노리고 있다면 그 대가를 반드시 치를 것이라고 강력하게 경고한다"고 했다.

지난달 임금협상 결렬을 선언한 노조는 이달 초 중앙노동위원회에 노동쟁의 조정을 신청했고, 다음 주 2차례에 걸쳐 노동쟁의 조정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중노위가 노사 간 견해차가 좁혀지지 않는다고 판단해 '조정 중지' 판정을 내릴 경우 노조는 합법적으로 파업을 할 수 있는 쟁의권을 확보하게 된다.

지금까지 삼성디스플레이에서 노조가 실력을 행사하는 쟁의 행위가 발생한 적은 없었다.

삼성디스플레이 노조는 지난해 2월 한국노총 산하로 출범했다. 현재 조합원 수는 전체 직원의 10%를 웃도는 2400여명 규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807,000
    • -1.57%
    • 이더리움
    • 2,177,000
    • -4.85%
    • 비트코인 캐시
    • 546,000
    • -4.12%
    • 리플
    • 743.1
    • -2.12%
    • 라이트코인
    • 151,600
    • -2.76%
    • 에이다
    • 1,522
    • -3.12%
    • 이오스
    • 4,345
    • -3.14%
    • 트론
    • 72.5
    • -4.92%
    • 스텔라루멘
    • 292.6
    • -4.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9,000
    • -2.23%
    • 체인링크
    • 20,840
    • -4.84%
    • 샌드박스
    • 229.4
    • -0.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