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핫~펀드] 주식형 펀드 0.32% 하락…채권형은 소폭 수익

입력 2021-05-08 09:39

(제로인 제공)
(제로인 제공)

한 주간 국내 증시의 하락과 함께 주식형 펀드가 소폭하락했고, 채권형 펀드는 소폭의 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펀드평가사 KG제로인에 따르면 펀드 수익률(7일 오후 공시 기준)을 조사한 결과 전체 국내 주식형 펀드는 한 주간 0.32% 하락했다.

한 주간 주식형 펀드의 일반주식형 펀드는 0.10%, 배당주식형 펀드는 0.79%, K200인덱스 펀드는 0.09%의 플러스 수익률을, 중소형주식 펀드는 0.37%의 마이너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전체 국내 채권형 펀드는 한 주간 0.02%의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일반채권펀드는 0.03%, 초단기채권펀드는 0.02%의 플러스 수익률을, 중기채권펀드는 0.01%의 마이너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우량채권펀드의 수익률은 보합을 기록했다.

해외주식형 펀드는 한 주간 1.17% 하락했다. 프론티어마켓주식펀드가 1.95% 상승하며 가장 많이 상승했다. 섹터별 펀드에서는 기초소재섹터 유형이 1.49% 상승하며 가장 큰 상승세를 보였다.

대유형으로는 해외주식혼합형(0.50%), 해외부동산형(0.03%), 커머더티형(2.00%), 해외채권형(0.35%)이 플러스 수익률을 보였고 해외채권혼합형(-0.11%)이 마이너스 수익률을 보였다.

국내공모 펀드 설정액은 한 주간 9조2410억 원 증가한 266조4738억 원으로 나타났다. 순자산액은 9조4652억원 증가한 292조4767억 원을 기록했다.

주식형펀드의 설정액은 956억 원 증가한 19조6647억 원으로 집계됐고, 순자산액은 1434억 원 증가한 27조5430억 원으로 나타났다. 채권형 펀드의 설정액은 6726억 원 증가한 26조604억 원으로 집계됐고, 순자산액은 6884억 원 증가한 26조5471억 원으로 나타났다.

부동산형 펀드의 설정액은 7억 원 증가한 1조3866억 원으로 집계됐다. MMF 펀드의 설정액은 7조3695억 원 증가했다.

해외펀드(역외펀드 제외) 설정액은 519억 원 감소한 44조2471억 원으로 집계됐다.

해외주식형 펀드의 설정액은 396억 원 증가한 20조5907억 원으로 집계됐다. 해외채권형 펀드의 설정액은 203억 원 감소했으며, 해외부동산형 펀드의 설정액은 101억 원 증가했다. 그 외에 해외주식혼합형 펀드의 설정액 114억 원 증가했다.

소유형별로는 북미주식 유형 펀드의 설정액이 298억 원 증가하며 가장 큰 증가폭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477,000
    • -3.32%
    • 이더리움
    • 2,809,000
    • +0.43%
    • 비트코인 캐시
    • 677,500
    • -0.81%
    • 리플
    • 973.2
    • -1.78%
    • 라이트코인
    • 189,900
    • -1.15%
    • 에이다
    • 1,708
    • -0.99%
    • 이오스
    • 5,680
    • -3.4%
    • 트론
    • 80.02
    • -2.91%
    • 스텔라루멘
    • 394.2
    • +3.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000
    • -1.97%
    • 체인링크
    • 25,640
    • -0.47%
    • 샌드박스
    • 313.9
    • -14.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