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7월 4일까지 성인 70% 최소 1회 백신 접종”

입력 2021-05-05 08:12

성인 1억6000만 명 ‘완전한 접종’ 목표도
현재 18세 이상 1억4500만 명이 1차 접종 마친 상태
12~15세 백신 접종도 준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달 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워싱턴D.C./로이터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달 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워싱턴D.C./로이터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대한 새로운 목표를 제시했다.

4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백악관 연설에서 “7월 4일까지 미국 성인의 70%가 적어도 한 번의 백신을 접종하고, 1억6000만 명의 성인이 접종을 완전히 마치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만약 노력에 성공한다면 미국인들은 일상으로 돌아가는데 중요한 단계를 밟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백악관 측 역시 “앞으로 61일 동안 수천만 건의 접종을 하기 위해 대통령은 더 많은 사람에게 접종을 장려할 것”이라며 “접종을 쉽게 할 수 있도록 추가 조처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식품의약국(FDA)이 12~15세 대상 화이자 백신의 긴급 사용을 승인하면 즉시 배포하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전날 기준 18세 이상 미국인 1억4500만 명이 적어도 한 번의 접종을 마쳤다. 이는 전체 성인 인구의 56.3% 규모다. 또 이 중 1억470만 명이 2차 접종까지 마무리한 것으로 전해진다.

다만 바이든 대통령이 언급한 ‘70% 접종’이 집단 면역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고 백악관 관계자는 설명했다.

관계자는 “코로나19는 지역에 따라 그 정도가 다르다”며 “각 지역은 7월 4일까지 목표 달성을 위해 자체적으로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7,713,000
    • -3.14%
    • 이더리움
    • 4,125,000
    • -2.74%
    • 비트코인 캐시
    • 1,666,000
    • -3.14%
    • 리플
    • 1,980
    • -0.85%
    • 라이트코인
    • 424,200
    • +1.87%
    • 에이다
    • 2,052
    • +3.53%
    • 이오스
    • 13,540
    • +19.11%
    • 트론
    • 190.6
    • +9.86%
    • 스텔라루멘
    • 809.5
    • +8.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4,000
    • -2.76%
    • 체인링크
    • 56,250
    • -3.6%
    • 샌드박스
    • 669.4
    • -4.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