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동안 알고 있던 해운주가 아니다

입력 2021-04-16 06:56

▲1분기 평균 BDI는 2010년 이후 최고치
자료=한국투자증권
▲1분기 평균 BDI는 2010년 이후 최고치 자료=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최고운 연구원은 16일 “해운업종에 대해 비중확대 의견을 추천한다. 컨테이너선사들의 이익은 2분기에도 기대를 상회할 전망이다”고 밝혔다.

그는 “최근 수요의 피크아웃에 대한 우려로 주가가 주춤했지만, 항만적체와 수에즈 운하 사고 여파로 여전히 공급제약이 더 큰 영향력을 발휘하는 시점이다. 여기에 벌크해운의 턴어라운드는 이제 막 시작단계다. 코로나19에 따른 이연수요가 본격화되고 있어 건화물선 운임 역시 컨테이너 해운에 이어2010년 이후 최고치를 경신할 전망이다”고 말했다.

일시적인 코로나 영향을 제외하고 보더라도 해운업의 수급환경은 10년래 가장좋다.

최 연구원은 “공급제약과 이연수요 수혜가 끝날 때쯤이면 선사들이 그동안 장기불황 여파로 선박투자를 최소화해왔던 효과가 운임시황을 지탱할 것이다. 지난 2년간의 발주공백으로 2022년까지 추가될 공급량은 역대 가장 낮다. 또한 선박 환경규제가 갈수록 강화될 예정이라 탄소중립 선박에 대한 기술이 확실해지기 전까지 대규모 투자에 나서기 어려울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지금의 단기 과열된 시황이 하반기 진정되더라도 해운시장의 주도권은 여전히 선사들에게 남아있을 전망이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290,000
    • -4.47%
    • 이더리움
    • 4,184,000
    • -2.65%
    • 비트코인 캐시
    • 1,331,000
    • -5.94%
    • 리플
    • 1,882
    • +6.88%
    • 라이트코인
    • 344,800
    • -6.15%
    • 에이다
    • 2,555
    • -3.26%
    • 이오스
    • 11,450
    • -6.15%
    • 트론
    • 141.1
    • -3.82%
    • 스텔라루멘
    • 810.5
    • -3.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7,300
    • -2.91%
    • 체인링크
    • 47,030
    • -5.01%
    • 샌드박스
    • 471.7
    • -5.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