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5월 워싱턴 방문...바이든과 정상회담

입력 2021-04-16 01:30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초청으로 오는 5월 후반기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해 한미 정상회담을 갖는다.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16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이 전하고 “이번 정상회담 시 양국 정상은 굳건한 한미동맹의 지속적인 발전과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의 진전을 위한 한미 간의 긴밀한 공조 방안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번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 및 한미 정상회담은 한미동맹과 양국 국민 간 우정에 대해 양국이 부여하는 중요성을 잘 보여주는 것으로 평가된다”면서 “미국 방문 관련 상세 일정에 대해서는 한미 간 계속 조율 중”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575,000
    • -4.12%
    • 이더리움
    • 4,190,000
    • -2.74%
    • 비트코인 캐시
    • 1,345,000
    • -6.01%
    • 리플
    • 1,870
    • +6%
    • 라이트코인
    • 352,700
    • -3.18%
    • 에이다
    • 2,574
    • -2.5%
    • 이오스
    • 11,470
    • -7.35%
    • 트론
    • 141.7
    • -4%
    • 스텔라루멘
    • 811
    • -4.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6,300
    • -4.43%
    • 체인링크
    • 46,670
    • -5.33%
    • 샌드박스
    • 473.6
    • -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