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女, 무의대교서 투신 사망…남편 “화장실가고 싶다고 했는데…”

입력 2021-04-15 19:40

▲40대 여성 무의대교 투신 (연합뉴스)
▲40대 여성 무의대교 투신 (연합뉴스)

남편과 차를 타고 가던 40대 여성이 인천 무의대교에서 투신해 사망했다.

15일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44분쯤 인천시 중구 무의대교에서 43세 여성 A씨가 바다에 빠졌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신고자는 A씨의 남편이다.

A씨는 인근 해역을 수색하던 해경에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A씨가 떨어진 곳은 무의도에서 잠진도 방향의 무의대교 중간 지점인 것으로 파악됐다.

최초 신고자인 A씨의 남편은 “아내가 화장실에 가고 싶다고 해 잠시 차를 세웠는데 갑자기 뛰어내렸다”라고 진술했다.

A씨는 오래 지병을 앓아왔으며 사고 당일에는 남편과 바람을 쐬러 섬에 갔다가 돌아오는 길이었던 것으로 조사 됐다.

해경은 대교를 비추는 CCTV를 분석해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195,000
    • -5.32%
    • 이더리움
    • 4,149,000
    • -3.49%
    • 비트코인 캐시
    • 1,338,000
    • -5.37%
    • 리플
    • 1,877
    • +7.63%
    • 라이트코인
    • 347,100
    • -4.77%
    • 에이다
    • 2,558
    • -3.14%
    • 이오스
    • 11,410
    • -7.61%
    • 트론
    • 140.8
    • -4.48%
    • 스텔라루멘
    • 815.8
    • -4.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3,600
    • -4.74%
    • 체인링크
    • 47,030
    • -4.2%
    • 샌드박스
    • 473.2
    • -7.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