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정몽익 KCC글라스 회장, 롯데가 최은정 씨와 두 번째 이혼 소송

입력 2021-02-19 09:46 수정 2021-02-19 09:49

2013년 아내 최 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 냈지만 대법원서 ‘패소’

(이미지투데이)
(이미지투데이)

정몽익(59) KCC글라스 회장이 부인 최은정 씨를 상대로 두 번째 이혼 소송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인 최 씨도 맞소송을 걸고 1100억 원대의 재산 분할을 요구하고 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정 회장은 2019년 9월 최 씨를 상대로 서울가정법원에 이혼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아내 최 씨는 그동안 이혼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했지만, 지난달 돌연 이혼을 받아들이는 대신 1100억 원의 재산을 분할해달라며 맞소송을 제기했다.

두 사람 모두 ‘혼인 파탄’의 책임이 상대방에게 있다고 강하게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 회장이 최 씨에게 이혼을 청구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정 회장은 2013년에도 이혼 소송을 제기했지만, 2016년 대법원에서 최종 패소했다. 혼인 파탄의 원인이 정 회장에게 있다는 판단이었다. 대법원은 이혼 책임이 있는 유책(有責) 배우자의 이혼 청구는 받아주지 않는다는 ‘유책주의’를 채택하고 있다.

정몽익 회장은 고(故) 정상영 KCC 명예회장의 둘째 아들로, 고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조카인 최 씨와 1990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가 있다. 그러나 정 회장은 2015년 사실혼 관계에 있던 다른 여성과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450,000
    • -0.4%
    • 이더리움
    • 2,787,000
    • -1.59%
    • 비트코인 캐시
    • 909,500
    • +5.57%
    • 리플
    • 1,896
    • +39.1%
    • 라이트코인
    • 329,900
    • +9.49%
    • 에이다
    • 1,589
    • -0.69%
    • 이오스
    • 8,875
    • +6.67%
    • 트론
    • 157.1
    • +3.9%
    • 스텔라루멘
    • 833.6
    • +30.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6,600
    • +5.1%
    • 체인링크
    • 42,350
    • +0%
    • 샌드박스
    • 824.2
    • -4.97%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