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신도 성폭행' 이재록ㆍ만민교회 2심도 "12억 배상하라"

입력 2021-01-27 14:57

▲이재록 목사 (뉴시스)
▲이재록 목사 (뉴시스)

신도들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해 징역 16년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만민중앙성결교회(이하 만민교회) 이재록 목사(78)와 교회 측이 피해자들에게 총 10억 원대 배상금을 지급하라는 판결이 내려졌다.

서울고법 민사34부(재판장 장석조 부장판사)는 27일 A 씨 등 피해자 7명이 이 목사와 만민교회 등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이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

이 목사는 만민교회 신도 9명을 수십 차례 성폭행하고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2019년 대법원에서 징역 16년형을 확정받았다.

일부 피해자들은 이 목사의 범행으로 입은 피해를 호소하며 2018년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

1심은 지난해 이 목사와 만민교회가 공동으로 성폭행 피해자 4명에게 각각 2억 원씩, 3명에게 각각 1억 6000만 원씩 총 12억8000만 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또 피해자들에 대한 부정적인 헛소문을 퍼뜨리거나 신상을 공개한 목사 이모 씨와 신도도 일부 피해자들에게 1인당 1000만∼2000만 원씩 지급하라고 선고했다.

이 목사와 만민교회는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지만 패소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080,000
    • +0.27%
    • 이더리움
    • 1,710,000
    • -0.58%
    • 리플
    • 511.4
    • +1.97%
    • 라이트코인
    • 200,800
    • -0.15%
    • 이오스
    • 4,375
    • +4.39%
    • 비트코인 캐시
    • 566,000
    • -0.35%
    • 스텔라루멘
    • 517.1
    • +14.66%
    • 트론
    • 54.7
    • +4.37%
    • 에이다
    • 1,619
    • +13.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5,000
    • +3.37%
    • 대시
    • 247,800
    • +0.73%
    • 이더리움 클래식
    • 12,970
    • +3.26%
    • 646.8
    • +11.08%
    • 제트캐시
    • 141,500
    • +1.29%
    • 비체인
    • 47.89
    • +2.9%
    • 웨이브
    • 11,350
    • +2.99%
    • 베이직어텐션토큰
    • 599.9
    • +2.46%
    • 비트코인 골드
    • 30,150
    • -0.69%
    • 퀀텀
    • 6,185
    • +3.43%
    • 오미세고
    • 5,315
    • +2.11%
    • 체인링크
    • 30,480
    • +0.89%
    • 질리카
    • 134.8
    • +4.25%
    • 어거
    • 31,940
    • +6.47%
* 24시간 변동률 기준